'성경적 상담'의 진로에 대한 단상



성경적 상담학을 접하는 많은 분들이 진로문제를 묻습니다. 어디로 가야 하며 어떤 과정으로 나아야 할지를 고민합니다. 그 중에서 특히 '학위과정'에 대해서 묻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러한 질문을 받으면서 왜 이런 질문을 하는 것일까에 대해서 생각해 보았습니다.
 
내적치유를 경험해 본 분들이 '석박사과정' 에 대해서 질문할까요? 도형상담을 경험해본 분들이 '석박사과정'에 대해서 질문할까요? 그렇지는 않을 것같습니다. 왜냐하면 내적치유나 도형상담 등을 경험하는 분들은 상담대학원을 생각하던 분들이 아니라, 그냥 일반인들이기 때문일 것입니다(어쩌면 아닐 수도 있을 것입니다. 단순한 저의 추측이니까요). 하지만 성경적 상담학은 유독 상담대학원을 생각하는 분들이 관심을 갖는 경우가 많고 그래서 석박사 과정에 대해서 질문합니다. 왜냐하면 자신이 가려고 했던 심리상담의 길을 돌이켜야 한다는 것에 대해서 대안책을 찾고 싶어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시작된 성경적 상담학의 위치에 대한 고민은 이런 식으로 귀결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기본적으로 성경적 상담학은 교회에서만 사용될 수 있습니다(불신자들에게도 사용가능하지만 기관에서의 사용은 다른 문제입니다). 왜냐하면 말 그대로 '성경'이라는 말이 들어가 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일반 사회속에서 '성경적 상담학'은 사용될 수가 없습니다. 복지관에서도, 학교에서도, 기관에서도, 직장에서도 성경적 상담학은 사용되기가 어렵습니다(기독교적 환경이 아니라면 말이지요). 그래서 자연히 성경적 상담학은 '교회'를 섬기는 학문입니다. '세상'을 섬기는 학문이라기 보다는요.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정작 교회의 사역자들은 '상담학'에는 관심이 없습니다. '성경적'이라는 데에는 관심이 있지만 '상담학'에는 관심이 없는 것입니다. 대부분의 목회자들과 대부분의 직분자들과 대부분의 교회지도자들이 '성경적 상담학'에는 열의를 갖지 않습니다. 그러니, 성경적 상담학은 사회에서 외면받고 교회에서도 외면받는 '미운오리새끼'같은 위치에 있는 것입니다. 좀더 순화해서 표현하자면, 사회로 진출하려는 상담대학원 지망생들에게 성경적 상담학은 배우기에는 너무 진로가 좁은 길이 되고, 그렇다고 교회에 있는 각각의 사역자들에게는 너무 어려운 부분이 되어버렸습니다. 정말 애매한 위치이지요.

그래서 오늘날 신학대학원을 위시한 모든 기독교 교육기관에서 성경적 상담학 석박사 과정이 없는 것은 너무나 당연한 일입니다. 총신대에서조차 성경적 상담학만(!) 가르치는 것이 아니라 친절하게 심리상담과 통합주의적인 기독교상담까지 가르치는 것은 교회지도자만을 양성하려는 것이 아니라 사회지도자를 만들려고 하는 사려깊은 결정이 아닐 수 없습니다. 이로써 한국에서는 어디에서도 성경적 상담학만을 온전히 가르치는 석박사과정은 존재할 수가 없는 것입니다.

이런 상황을 접하면서 왜 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은 이런 척박한 환경에서 성경적 상담학으로 석사과정과 박사과정을 만들어 놓았을까를 생각해 봅니다. 그 결정이 결코 쉽지 않았겠지만 그들은 그들로서 최선을 다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 졸업생들의 길이 얼마나 험난할지를 알면서도 그들이 심리상담을 대응할 수 있는 전문가가 되게 하기 위해서 최선을 다했던 것입니다. 현재 성경적 상담학을 온전히 공부할 수 있는 '석박사과정'이란 미국에서, 그것도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에서만 가능합니다. 그래야만 동일한 이야기를 하는 5명 이상의 교수님을 만날 수 있습니다. 일치되고 동일하며 심리상담을 능가할 수 있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습니다. 여기에서는 CCEF라는 상담기관을 통해 임상경험까지도 부가되기 때문에 더욱 실제적이고 유익한 교육을 받을 수 있습니다(그들은 지금 이순간에도 실생활에서 사용할 수 있는 발전되고 새로운 이론들을 계속 만들고 있습니다).

어쩌면 이런 일은 우리나라에서는 앞으로도 불가능하리라고 생각됩니다. 왜냐하면 여전히 우리나라의 상황에서는 성경적 상담학만을 하기에는 너무나 길이 좁고(혼자 개원이나 개척을 해야 하니까요), 성경적 상담학을 하기에는 너무 어려운 이 어정쩡한 위치가 지속될 것이기 때문입니다. 이것은 정말 한국교회가 성경적이지 않아서가 아니라 다만 상담학 과정이 배우기에는 너무 어렵기 때문입니다. 또한 심리상담에 대해서 힘들어하기는 하지만 기독학생들이 공부하기에는 진로가 너무나 좁기 때문에 그런 것입니다. 절대로 그 어느 누구의 잘못도 아닙니다. 현실적인 상황이 그럴 뿐입니다. 앞으로도 그럴 것이구요. 이런 상황에서 석박사과정이 아닌 그냥 교육과정을 아무런 사심없이 묵묵히 해내는 분들이 있다면 그분들이 정말 칭찬받아 마땅합니다. 그분들이야말로 정말로 교회를 섬기고 성도를 섬길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런 면에서 그들이 진정한 미래를 준비하는 사역자가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엘리야 시대에 하나님이 말씀하셨던 그 칠천 명처럼 말이지요.



번호 이미지 제목 날짜 추천 조회
76
소원상담센터의 비전과 목표에 대해서
21-01-22 0 372
21-01-22 0 372
75
성경적 상담과 심리학과의 관계는 무엇인가?
21-01-13 2 470
21-01-13 2 470
74
내가 아끼는 것 주님이 아끼시는 것(욘 4:9-11) 2
20-09-04 2 905
20-09-04 2 905
73
내리쬐는 태양과 뜨거운 동풍(욘 4:8-9)
20-09-04 1 779
20-09-04 1 779
72
합당하지 않게 성내고 있는 요나(욘 4:4-7)
20-09-04 0 762
20-09-04 0 762
71
하나님의 뜻을 알지 못하는 선지자(욘 4:1-3)
20-09-04 0 776
20-09-04 0 776
70
혁신주의 성경적 상담의 다양한 전선 1
20-04-24 4 1073
20-04-24 4 1073
69
코로나 바이러스 스트레스를 극복하는 성경적인 방법
20-03-26 5 1877
20-03-26 5 1877
68
도덕적 해석과 통찰적 해석에 대해서 2
20-03-25 4 1379
20-03-25 4 1379
67
자살충동이 있는 사람, 자해충동이 있는 사람을 상담하는 법
19-11-25 5 1162
19-11-25 5 1162
66
트라우마에서 빠져나오는 방법
19-06-17 5 1139
19-06-17 5 1139
65
성경적 상담을 배우시는 분들에게 드리는 글
19-02-14 1 1262
19-02-14 1 1262
64
성경적 상담사들에게 드리는 권면
19-02-12 0 1264
19-02-12 0 1264
63
성경적 상담에서 상담방향성에 대한 고찰
18-11-30 5 1554
18-11-30 5 1554
62
성경적 상담(Biblical Counseling)의 다양한 기관과 저자
18-05-10 3 2095
18-05-10 3 2095
61
인생은 고통의 총량제가 아니라 은혜의 무한제입니다. 2
18-04-13 3 1903
18-04-13 3 1903
60
성경적 상담의 관심사는 무엇인가
18-04-11 4 2121
18-04-11 4 2121
59
피해자 프레임에서 벗어나야 하는 이유 1
18-03-24 4 2390
18-03-24 4 2390
58
성경적 상담의 세 가지 종류
18-03-03 5 3576
18-03-03 5 3576
57
중독을 어떻게 다룰 것인가
17-06-06 6 2449
17-06-06 6 2449
56
상담은 사건이 아니라 역사입니다.
17-01-21 17 3025
17-01-21 17 3025
55
강박증, 스스로 매는 족쇄이자 스스로 풀어야 하는 열쇠
16-06-21 14 5816
16-06-21 14 5816
54
동성애를 극복하는 법
16-06-21 20 4088
16-06-21 20 4088
53
회복인가, 변화인가
16-03-30 13 2555
16-03-30 13 2555
52
정신과약을 끊는 방법
16-03-05 25 12031
16-03-05 25 12031
51
성경적상담으로 정신과약을 끊게 하는 과정은 무엇인가
16-03-04 20 3163
16-03-04 20 3163
50
자신이 배운 성경적 상담을 언제 활용할 수 있을까?
15-11-02 14 3259
15-11-02 14 3259
49
불신자에게 성경적 상담을 적용할 수 있는 이유
15-10-19 20 4141
15-10-19 20 4141
48
성경적 상담만화 스토리보드: 공황장애
14-09-01 8 4288
14-09-01 8 4288
47
성경적 상담 극본: 스트레스
14-09-01 7 3274
14-09-01 7 3274
46
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의 성경적 상담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 2
14-05-12 24 6729
14-05-12 24 6729
45
흉터를 치료하기 위해서 새로운 상처를 내다
14-01-25 23 4693
14-01-25 23 4693
44
물에 빠진 사람을 구하는 법
13-11-12 14 8173
13-11-12 14 8173
43
정신과적 문제를 성경적상담으로 고칠 수 있는 이유
13-10-20 15 4559
13-10-20 15 4559
'성경적 상담'의 진로에 대한 단상
13-04-07 26 4224
13-04-07 26 4224
41
내적치유의 문제점
12-08-27 30 7268
12-08-27 30 7268
40
우리는 왜 살아야만 하는가? 무엇을 위해 살아야만 하는가?
12-07-24 19 3985
12-07-24 19 3985
39
심리상담이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는 이유, 성경적상담이 문제를 해결하는 이유
12-07-02 22 6926
12-07-02 22 6926
38
정신과 약의 한계
12-04-17 25 8906
12-04-17 25 8906
37
성경적 상담에서 문제 유형을 분류하는 법
12-04-07 14 4250
12-04-07 14 4250
36
성경적 상담을 전파하는 소원상담센터의 비전에 대해서
12-04-04 18 3722
12-04-04 18 3722
35
성경적상담, 성경적 상담학이 학교에 자리잡지 못했던 이유 1
12-03-29 21 5651
12-03-29 21 5651
34
심리상담료의 충격과 절박함의 안타까움 2
12-02-26 25 5427
12-02-26 25 5427
33
귀신들림과 정신분열의 차이 1
12-01-18 25 7539
12-01-18 25 7539
32
살균제를 사용하면서 폐가 망가진다
11-12-07 23 3837
11-12-07 23 3837
31
성경적 상담에서 성경은 언제 사용되는가? 2
11-12-01 19 6136
11-12-01 19 6136
30
성경적 상담이 죄를 다루는 방법
11-10-18 15 3621
11-10-18 15 3621
29
상담, 심리상담, 그리고 성경적 상담의 발전단계 2
11-06-12 22 4375
11-06-12 22 4375
28
성경적상담은 왜 죄를 이야기하는가?
11-05-07 12 3808
11-05-07 12 3808
27
성경적 상담사는 어두운 면만 보는 사람들인가?
11-03-16 23 4030
11-03-16 23 4030
26
성경적 상담에서 보는 악순환과 선순환의 두가지의 실체 2
10-12-13 20 6306
10-12-13 20 6306
25
심리학적 상담이 위험한 이유는 무엇인가? 1
10-09-27 24 4440
10-09-27 24 4440
24
심리학 상담, 기독교 상담, 그리고 성경적 상담 3
10-09-09 19 6253
10-09-09 19 6253
23
진짜 성경적 상담은 무엇인가?
09-10-30 21 4364
09-10-30 21 4364
22
미국 한인 학생들의 상담방향, 성경적상담의 측면에서 2
09-09-15 20 4333
09-09-15 20 4333
21
미국, 미국내 한인사회, 그리고 한국
09-08-24 11 3590
09-08-24 11 3590
20
미국에서의 상담상황 2
09-08-24 19 3893
09-08-24 19 3893
19
성경적 상담에 관심이 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드리는 세 가지 질문
09-07-25 20 4213
09-07-25 20 4213
18
마음을 여는 십자 드라이버
08-12-04 19 4422
08-12-04 19 4422
17
해야할 때 해야만 하는 일들
08-12-04 14 4075
08-12-04 14 4075
16
자르는 도구와 붙이는 도구
08-12-04 14 4617
08-12-04 14 4617
15
병아리의 죽음
08-12-04 17 4212
08-12-04 17 4212
14
부모는 자녀의 성장에 따라 다르게 대해야 한다.
08-12-04 20 3633
08-12-04 20 3633
13
황금알을 낳는 거위 1
08-12-04 16 4522
08-12-04 16 4522
12
당근과 채찍의 원리 2
08-12-04 15 4841
08-12-04 15 4841
11
왕진을 간 의사의 이야기
08-12-04 19 3692
08-12-04 19 3692
10
심리학적 방법론의 문제점
08-12-04 13 3997
08-12-04 13 3997
9
지도가 지형을 만드는 것이 아니다. 1
08-12-04 17 3842
08-12-04 17 3842
8
고기를 낚아 올리는 방법은 여러가지이나 배가 물 속으로 들어갈 수는 없다.
08-12-04 14 3906
08-12-04 14 3906
7
가치를 아는 사람은 기꺼이 대가를 지불한다.
08-12-04 23 3897
08-12-04 23 3897
6
성경적 상담학의 여정(旅程)
08-10-08 17 4301
08-10-08 17 4301
5
한국 교회의 성경적 목회상담의 방향성과 나의 역할
07-07-02 5 1406
07-07-02 5 1406
4
"피스메이커" 독서감상문
07-07-02 10 2678
07-07-02 10 2678
3
상담주제 연구보고서: 고통 1
07-07-02 6 2592
07-07-02 6 2592
2
프로이트 사상에 대한 성경적 비판 1
07-07-02 5 3616
07-07-02 5 3616
1
성경적상담학의 개요 2
07-06-21 8 3359
07-06-21 8 3359
목록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