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의 성경적 상담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





최근 '성경적 상담'이 많이 보급되고 있습니다. 몇몇 신학교에서도 성경적 상담을 가르치고 있고 성경적 상담을 가르치는 기관들도 많이 생겨났습니다. 그에 따라서 성경적 상담을 다루는 학회도 있고 성경적 상담을 배울 때 받는다는 자격증도 등장하였습니다. 하지만 우리 나라에서 하는 모든 성경적 상담은 엄밀히 말해서 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의 성경적 상담은 아닙니다. 왜냐하면 성경적 상담은 심리상담을 배제하면서 그 의미가 생기는 것인데 어떤 성경적 상담은 미국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을 포함하기는 하나 그 정신을 살리지 않고 있고, 어떤 성경적 상담은 미국 웨스트민스터의 최신상담이 아닌 아주 오래된 제이 아담스 류의 상담을 받아들이고 있으며, 또 어떤 성경적 상담은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과는 아무런 상관이 없는 상담을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을 꼭 올바르게 받아들여서 그것을 활용해야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그냥 적절히 혼합해서 다른 심리상담과 함께 사용하면 안되는 것일까요? 또한 꼭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을 활용해야 성경적 상담인 것일까요?

그 이유를 알기 위해서는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이 어떤 역사를 거쳤는가를 생각해보면 쉽게 알수 있습니다.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은 오랜 기간 심리상담과의 경쟁과 갈등을 통해서 발전해 왔습니다. 성경적 상담은 맨처음 1960년대에 웨스트민스터의 제이 아담스 교수님이 'Competent to Counsel'이라는 논문을 발표하면서 시작되었습니다. 제이 아담스 교수님이 이 논문에서 오직 성경으로만 상담할 수 있다는 것을 주장했기 때문에 심리학계와 교계에 커다란 반향을 일으켰습니다. 그리고 심리상담이 아닌 성경만으로의 상담을 주장했기 때문에 심리학과의 갈등관계는 필연적인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심리상담을 모르면 성경적상담도 발전할 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심리학의 내용을 알면서도 그것을 극복하려고 하면서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은 학문적이며 체계화를 이루었던 것입니다. 제이 아담스 교수님에게서 배운 많은 학생들이 미국 전역으로 흩어져서 성경적 상담을 연구했지만 특별히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에서 제이 아담스 교수님에게서 배우고 그 핵심가치를 잘 계승한 성경적 상담자들(존 배틀러, 에드 웰치 등등)이 1980년대 CCEF라는 기관을 세우고 상담실을 운영하면서 다양한 임상경험을 쌓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를 통해서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은 마음을 다루는 것으로 비약적으로 발전했습니다. 그래서 그 이후에는 심각한 정신적인 문제까지도 다룰 수 있는 강력한 것이 될 수 있었던 것입니다.

다시 말해서 단지 심리상담이 아닌 성경적상담이라는 의미뿐만 아니라 실제 생활 속에서의 복잡다난한 마음상태를 이해하고 변화시킬 수 있는 강력한 신앙적인 상담방법이 되었다는 것입니다. 이러한 장점을 올바르게 살리려면 세 가지가 반드시 지켜져야 합니다.
첫번째 심리상담을 사용하지 않을 것, 두번째 마음을 다룰 것, 세번째 보수적인 성경해석을 할 것입니다. 다른 모든 성경적 상담은 이 세 가지에서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을 올바르게 따르지 않고 심리상담을 사용하면서 스스로 무너지거나 마음을 다루지는 않으면서 그 강점을 잃어버리는 잘못을 저지르게 되었습니다.

결론적으로 말씀드리면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을 해야 하는 이유는 그것만이 심리상담의 공격을 잘 막아낼 수 있고, 그것만이 복잡하고 어려운 임상을 잘 다룰 수 있고, 그것만이 진정으로 성경적이며 신앙적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지금도 CCEF는 미국에서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고 많은 상담활동과 폭넓은 영향력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는 성경적 상담을 가르친다고 하나 너무나 수준이 얇고 피상적이고 임상에서는 별로 소용이 없으며 신앙적으로도 크게 유익이 되지 않는 학교와 기관과 자격증이 너무 많습니다. 그러한 성경적 상담을 배우면서 실망하기 보다는 웨스트민스터의 성경적 상담을 통해서 심리상담을 거부하고 성경적 상담을 하는 그 참된 기쁨과 유익과 보람을 누리시기 바랍니다.


선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5-05-01 (금) 11:46 5년전
 2001년, 하나님은혜로 중학교에서 전문상담교사로 상담을 시작하면서, 심리학이나 인본적상담이 하나님의 말씀에 얼마나 위배되는지를 깨닫고 학생들에게 무엇을 가르쳐야할지, 어떤 가치관을 심어주어야할지 많이 갈등했습니다. 만나는 목사님들과 많은 크리스챤들과 교수님들에게 묻기도 하고, 제가 아는 많은 대학원들의 커리큘럼을 기웃거려도 보았지만 <진정한 성경적상담>에 대한 갈증에 답을 주지 못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내 마음의 소원을 아시는 하나님께서 지인을 통하여 웨스트민스터대학원에서 나온 책 한권을 선물로 주셨습니다. 그곳에서 발견한 하나님의 법칙이 얼마나 소중하던지요. 그것을 마음에 꼭 품고 언젠가는 같은 마음을 품은 사람들을 만나 진정한 성경적상담을 마음껏 할 수 있으리라 기대하면서 이날까지 왔지요.
 감사하게도 이 작은 포항 땅에서 몇년 전에 정말 귀한 목사님을 만나 많은 실제적인 것들을 배우게 하시더니, 곧이어 웨스트민스터에서 수학하신 목사님들의 성경적상담학에 관한 책들을 또 접하게 하시더니, 이제 이곳 소원상담센터를 알게 하시네요. 모든 것이 우연이 아니라 생각합니다.
 그동안 심리학이나 상담심리를 공부하겠다는 많은 고3학생들, 직장동료들, 사모님들을 수없이 말렸었는데... 상담학과 심리학이 얼마나 하나님 말씀을 대적하는지 침을 튀겨가며 설명하면서...상담공부를 하려면 웨스트민스트에서 수학하신 교수님이 계시는 학교로 가라고...ㅋㅋ. 나름 외로운 싸움이었는데 비로소 제 말이 옳았음이 증명되는 것 같아 기쁩니다. 
 이제 이곳에서 체계적인 공부를 하고 싶습니다. 직장도 다니고 있고 집도 지방이라 인터넷 강의로만 들어야 한다는 것이 아쉽지만 나머지는 하나님이 알아서 이끌어주시겠지요. 귀한 상담센터를 알게하신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바르게 배우고 싶습니다.^^
 
주소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5-05-01 (금) 12:05 5년전
저희 상담센터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특별히 지난 시간에 대한 목마름을 듣고 보니 더욱 반가운 마음입니다. 지금까지의 수고와 갈망이 헛되지 않고 이곳에서 필요하신 모든 것을 배우게 되실 것입니다. 필요하신 것이 있으면 언제든지 안내간사님(010-3304-2334)께 전화드려주시면 최선을 다해서 도와드리겠습니다. 상담분야에서 하나님의 나라와 의를 위해서 애쓰시는 분이 있음에 다시한번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또 빠른 시일내에 한번 뵐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주소


번호 이미지 제목 날짜 추천 조회
76
소원상담센터의 비전과 목표에 대해서
21-01-22 0 2591
21-01-22 0 2591
75
성경적 상담과 심리학과의 관계는 무엇인가?
21-01-13 3 3038
21-01-13 3 3038
74
내가 아끼는 것 주님이 아끼시는 것(욘 4:9-11) 2
20-09-04 2 3603
20-09-04 2 3603
73
내리쬐는 태양과 뜨거운 동풍(욘 4:8-9)
20-09-04 1 3111
20-09-04 1 3111
72
합당하지 않게 성내고 있는 요나(욘 4:4-7)
20-09-04 0 3709
20-09-04 0 3709
71
하나님의 뜻을 알지 못하는 선지자(욘 4:1-3)
20-09-04 0 3784
20-09-04 0 3784
70
혁신주의 성경적 상담의 다양한 전선 1
20-04-24 4 3873
20-04-24 4 3873
69
코로나 바이러스 스트레스를 극복하는 성경적인 방법
20-03-26 5 4636
20-03-26 5 4636
68
도덕적 해석과 통찰적 해석에 대해서 2
20-03-25 4 4150
20-03-25 4 4150
67
자살충동이나 자해충동이 있는 사람을 상담하는 법
19-11-25 5 4048
19-11-25 5 4048
66
트라우마에서 빠져나오는 방법
19-06-17 5 3290
19-06-17 5 3290
65
성경적 상담을 배우시는 분들에게 드리는 글
19-02-14 1 4109
19-02-14 1 4109
64
성경적 상담사들에게 드리는 권면
19-02-12 0 4195
19-02-12 0 4195
63
여러 가지 문제 속에서의 상담방향성에 대한 고찰
18-11-30 5 4599
18-11-30 5 4599
62
세 가지 종류의 성경적 상담의 다양한 기관들
18-05-10 3 4937
18-05-10 3 4937
61
인생은 고통의 총량제가 아니라 은혜의 무한제이다. 2
18-04-13 3 4853
18-04-13 3 4853
60
성경적 상담의 관심사는 무엇인가
18-04-11 4 4906
18-04-11 4 4906
59
피해자 프레임에서 벗어나야 하는 이유 1
18-03-24 4 5193
18-03-24 4 5193
58
성경적 상담의 세 가지 종류
18-03-03 5 6975
18-03-03 5 6975
57
중독을 어떻게 다룰 것인가
17-06-06 6 5543
17-06-06 6 5543
56
상담은 사건이 아니라 역사입니다.
17-01-21 17 6049
17-01-21 17 6049
55
강박증, 스스로 매는 족쇄이자 스스로 풀어야 하는 열쇠
16-06-21 14 8772
16-06-21 14 8772
54
동성애를 극복하는 법
16-06-21 20 6784
16-06-21 20 6784
53
회복인가, 변화인가
16-03-30 13 5633
16-03-30 13 5633
52
정신과약을 끊는 방법
16-03-05 25 15247
16-03-05 25 15247
51
성경적상담으로 정신과약을 끊게 하는 과정은 무엇인가
16-03-04 20 6477
16-03-04 20 6477
50
자신이 배운 성경적 상담을 언제 활용할 수 있을까?
15-11-02 14 6126
15-11-02 14 6126
49
불신자에게 성경적 상담을 적용할 수 있는 이유
15-10-19 20 7587
15-10-19 20 7587
48
성경적 상담만화 스토리보드: 공황장애
14-09-01 8 7083
14-09-01 8 7083
47
성경적 상담 극본: 스트레스
14-09-01 7 6042
14-09-01 7 6042
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의 성경적 상담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 2
14-05-12 24 9829
14-05-12 24 9829
45
흉터를 치료하기 위해서 새로운 상처를 내다
14-01-25 23 7601
14-01-25 23 7601
44
물에 빠진 사람을 구하는 법
13-11-12 14 10815
13-11-12 14 10815
43
정신과적 문제를 성경적상담으로 고칠 수 있는 이유
13-10-20 15 6938
13-10-20 15 6938
42
'성경적 상담'의 진로에 대한 단상
13-04-07 26 6802
13-04-07 26 6802
41
내적치유의 문제점
12-08-27 32 10094
12-08-27 32 10094
40
우리는 왜 살아야만 하는가? 무엇을 위해 살아야만 하는가?
12-07-24 19 7103
12-07-24 19 7103
39
심리상담이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는 이유, 성경적상담이 문제를 해결하는 이유
12-07-02 22 9459
12-07-02 22 9459
38
정신과 약의 한계
12-04-17 25 11587
12-04-17 25 11587
37
성경적 상담에서 문제 유형을 분류하는 법
12-04-07 14 7130
12-04-07 14 7130
36
성경적 상담을 전파하는 소원상담센터의 비전에 대해서
12-04-04 18 6237
12-04-04 18 6237
35
성경적상담, 성경적 상담학이 학교에 자리잡지 못했던 이유 1
12-03-29 21 8558
12-03-29 21 8558
34
심리상담료의 충격과 절박함의 안타까움 2
12-02-26 25 8227
12-02-26 25 8227
33
귀신들림과 정신분열의 차이 1
12-01-18 25 10525
12-01-18 25 10525
32
살균제를 사용하면서 폐가 망가진다
11-12-07 23 6827
11-12-07 23 6827
31
성경적 상담에서 성경은 언제 사용되는가? 2
11-12-01 19 8968
11-12-01 19 8968
30
성경적 상담이 죄를 다루는 방법
11-10-18 15 6323
11-10-18 15 6323
29
상담, 심리상담, 그리고 성경적 상담의 발전단계 2
11-06-12 22 7344
11-06-12 22 7344
28
성경적상담은 왜 죄를 이야기하는가?
11-05-07 12 6852
11-05-07 12 6852
27
성경적 상담사는 어두운 면만 보는 사람들인가?
11-03-16 23 7099
11-03-16 23 7099
26
성경적 상담에서 보는 악순환과 선순환의 두가지의 실체 2
10-12-13 20 9300
10-12-13 20 9300
25
심리학적 상담이 위험한 이유는 무엇인가? 1
10-09-27 24 7493
10-09-27 24 7493
24
심리학 상담, 기독교 상담, 그리고 성경적 상담 3
10-09-09 19 9285
10-09-09 19 9285
23
진짜 성경적 상담은 무엇인가?
09-10-30 21 7558
09-10-30 21 7558
22
미국 한인 학생들의 상담방향, 성경적상담의 측면에서 2
09-09-15 20 7015
09-09-15 20 7015
21
미국, 미국내 한인사회, 그리고 한국
09-08-24 11 6909
09-08-24 11 6909
20
미국에서의 상담상황 2
09-08-24 19 6944
09-08-24 19 6944
19
성경적 상담에 관심이 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드리는 세 가지 질문
09-07-25 20 7032
09-07-25 20 7032
18
마음을 여는 십자 드라이버
08-12-04 19 7182
08-12-04 19 7182
17
해야할 때 해야만 하는 일들
08-12-04 14 6893
08-12-04 14 6893
16
자르는 도구와 붙이는 도구
08-12-04 14 7552
08-12-04 14 7552
15
병아리의 죽음
08-12-04 17 7244
08-12-04 17 7244
14
부모는 자녀의 성장에 따라 다르게 대해야 한다.
08-12-04 20 6637
08-12-04 20 6637
13
황금알을 낳는 거위 1
08-12-04 16 7722
08-12-04 16 7722
12
당근과 채찍의 원리 2
08-12-04 15 7944
08-12-04 15 7944
11
왕진을 간 의사의 이야기
08-12-04 19 6609
08-12-04 19 6609
10
심리학적 방법론의 문제점
08-12-04 13 6739
08-12-04 13 6739
9
지도가 지형을 만드는 것이 아니다. 1
08-12-04 17 6700
08-12-04 17 6700
8
고기를 낚아 올리는 방법은 여러가지이나 배가 물 속으로 들어갈 수는 없다.
08-12-04 14 6692
08-12-04 14 6692
7
가치를 아는 사람은 기꺼이 대가를 지불한다.
08-12-04 23 7148
08-12-04 23 7148
6
성경적 상담학의 여정(旅程)
08-10-08 17 7296
08-10-08 17 7296
5
한국 교회의 성경적 목회상담의 방향성과 나의 역할
07-07-02 5 3635
07-07-02 5 3635
4
"피스메이커" 독서감상문
07-07-02 10 6088
07-07-02 10 6088
3
상담주제 연구보고서: 고통 1
07-07-02 6 5216
07-07-02 6 5216
2
프로이트 사상에 대한 성경적 비판 1
07-07-02 5 6517
07-07-02 5 6517
1
성경적상담학의 개요 2
07-06-21 8 6527
07-06-21 8 6527
목록
상단가기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