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원상담센터의 비전과 목표에 대해서

우리 소원상담센터는 처음부터 확장이나 발전을 목표로 한 것이 아니라 성경적 상담을 직접 실천하고 올바른 방법을 제시하는  것이 목표였습니다. 그런 생각이 있었기에 처음부터 간절한 바램 속에서 센터를 세우려고 한 것이 아니었고 주어진 상황 속에서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따라가기 위해서 무엇인가를 한 것뿐이었습니다. 그래서 처음 2007년에 '신형교회 상담학교'로 시작했었는데  그것이 오늘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현재의 교육과 상담을 병행하는 '소원상담센터'로까지 발전하게 된 것은 전적인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지금도 성경적상담에 대한 사람들의 이해부족과 심리상담의 방해와 커다란 한계는 성경적상담의 발전과 진행을  막고 있습니다. 그래도 개의치 않고 나아가는 이유는 하나님이 인도하심이 계속되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미래에 무엇인가를 이루기  위해서가 아니라 지금 현재에 하나님이 이루고 계시는 결실을 누리고 있기 때문에 우리 센터는 이어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인터넷을  통해서 검색을 해서 우리 센터에 찾아오는 학생들과 피상담자들은 모두 한 사람 한 사람이 하나님의 인도하심입니다. 그들을 어떻게 잘  섬기느냐에 우리의 지속적인 사명과 목표가 있습니다. 여러분들도 그 목표에 연합하시는 것에 틀림없이 하나님의 뜻과 계획이 있을  것입니다. 그 뜻을 모두가 다 잘 발견하게 되시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이러한 간절한 바램에도 불구하고 저의 분주함과  부족함과 미숙함으로 인해서 상담사들과 학생들과 피상담자들이 느끼는 어떤 불편함과 어려움이 있을 것입니다. 그런 것이 나타날  때마다 늘 조언을 들으면서 보완하고 고치려고 합니다. 다만 그것이 따라가려는 하나님의 인도하심과 우리 센터의 능력을 넘어서는  일이라면 솔직하게 못한다고 말씀을 드립니다. 할 수 있는 것은 하지만 할 수 없는 것은 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각자의 욕구를  실현하려는 것이라면 역시 제한을 둡니다. 그런 결정이 지금까지 늘 교회와 센터를 이끌면서 항상 있었던 일이었고 그 속에서 발전할 수  있었습니다. 그럴 때 혹시 상심하게 되는 것이 있다면 그건 다 어떤 이유가 있기 때문이니 널리 양해하시고 이해를 해주시기를  바랍니다.  

앞으로의 비전과 목표에 대해서 꿈꾸는 것은 전세계적이고 전영역적인 상담사역을 이루는 것입니다. 학교로  나아가는 것보다는 그냥 센터로서 활동하거나 나중에는 재단이나 협회나 기업적인 의미로 발전시킬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그러나 그런  것들도 바라보며 나아가는 것 뿐이지 꼭 그것을 이루어야만 한다는 것은 아닙니다. 지금까지 이미 이루어진 많은 은혜들이 있기  때문입니다. 그 은혜를 사모하면 앞으로 바라보면서 계속 나아갈 것입니다. 우리 센터에서 공부를 하실 때에도 어떤 타이틀을 얻었다는  것보다 상담을 잘 하게 되었다는 것만이 제일 중요합니다. 그럴 때 각자의 삶 속에 많은 기회와 열매들이 넘쳐나게 될 것입니다.




번호 이미지 제목 날짜 추천 조회
소원상담센터의 비전과 목표에 대해서
21-01-22 0 2594
21-01-22 0 2594
75
성경적 상담과 심리학과의 관계는 무엇인가?
21-01-13 3 3042
21-01-13 3 3042
74
내가 아끼는 것 주님이 아끼시는 것(욘 4:9-11) 2
20-09-04 2 3604
20-09-04 2 3604
73
내리쬐는 태양과 뜨거운 동풍(욘 4:8-9)
20-09-04 1 3113
20-09-04 1 3113
72
합당하지 않게 성내고 있는 요나(욘 4:4-7)
20-09-04 0 3715
20-09-04 0 3715
71
하나님의 뜻을 알지 못하는 선지자(욘 4:1-3)
20-09-04 0 3789
20-09-04 0 3789
70
혁신주의 성경적 상담의 다양한 전선 1
20-04-24 4 3879
20-04-24 4 3879
69
코로나 바이러스 스트레스를 극복하는 성경적인 방법
20-03-26 5 4639
20-03-26 5 4639
68
도덕적 해석과 통찰적 해석에 대해서 2
20-03-25 4 4153
20-03-25 4 4153
67
자살충동이나 자해충동이 있는 사람을 상담하는 법
19-11-25 5 4050
19-11-25 5 4050
66
트라우마에서 빠져나오는 방법
19-06-17 5 3293
19-06-17 5 3293
65
성경적 상담을 배우시는 분들에게 드리는 글
19-02-14 1 4113
19-02-14 1 4113
64
성경적 상담사들에게 드리는 권면
19-02-12 0 4197
19-02-12 0 4197
63
여러 가지 문제 속에서의 상담방향성에 대한 고찰
18-11-30 5 4601
18-11-30 5 4601
62
세 가지 종류의 성경적 상담의 다양한 기관들
18-05-10 3 4939
18-05-10 3 4939
61
인생은 고통의 총량제가 아니라 은혜의 무한제이다. 2
18-04-13 3 4857
18-04-13 3 4857
60
성경적 상담의 관심사는 무엇인가
18-04-11 4 4909
18-04-11 4 4909
59
피해자 프레임에서 벗어나야 하는 이유 1
18-03-24 4 5193
18-03-24 4 5193
58
성경적 상담의 세 가지 종류
18-03-03 5 6979
18-03-03 5 6979
57
중독을 어떻게 다룰 것인가
17-06-06 6 5548
17-06-06 6 5548
56
상담은 사건이 아니라 역사입니다.
17-01-21 17 6056
17-01-21 17 6056
55
강박증, 스스로 매는 족쇄이자 스스로 풀어야 하는 열쇠
16-06-21 14 8773
16-06-21 14 8773
54
동성애를 극복하는 법
16-06-21 20 6786
16-06-21 20 6786
53
회복인가, 변화인가
16-03-30 13 5639
16-03-30 13 5639
52
정신과약을 끊는 방법
16-03-05 25 15249
16-03-05 25 15249
51
성경적상담으로 정신과약을 끊게 하는 과정은 무엇인가
16-03-04 20 6480
16-03-04 20 6480
50
자신이 배운 성경적 상담을 언제 활용할 수 있을까?
15-11-02 14 6132
15-11-02 14 6132
49
불신자에게 성경적 상담을 적용할 수 있는 이유
15-10-19 20 7591
15-10-19 20 7591
48
성경적 상담만화 스토리보드: 공황장애
14-09-01 8 7086
14-09-01 8 7086
47
성경적 상담 극본: 스트레스
14-09-01 7 6045
14-09-01 7 6045
46
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의 성경적 상담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 2
14-05-12 24 9831
14-05-12 24 9831
45
흉터를 치료하기 위해서 새로운 상처를 내다
14-01-25 23 7605
14-01-25 23 7605
44
물에 빠진 사람을 구하는 법
13-11-12 14 10817
13-11-12 14 10817
43
정신과적 문제를 성경적상담으로 고칠 수 있는 이유
13-10-20 15 6939
13-10-20 15 6939
42
'성경적 상담'의 진로에 대한 단상
13-04-07 26 6808
13-04-07 26 6808
41
내적치유의 문제점
12-08-27 32 10095
12-08-27 32 10095
40
우리는 왜 살아야만 하는가? 무엇을 위해 살아야만 하는가?
12-07-24 19 7108
12-07-24 19 7108
39
심리상담이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는 이유, 성경적상담이 문제를 해결하는 이유
12-07-02 22 9461
12-07-02 22 9461
38
정신과 약의 한계
12-04-17 25 11588
12-04-17 25 11588
37
성경적 상담에서 문제 유형을 분류하는 법
12-04-07 14 7132
12-04-07 14 7132
36
성경적 상담을 전파하는 소원상담센터의 비전에 대해서
12-04-04 18 6239
12-04-04 18 6239
35
성경적상담, 성경적 상담학이 학교에 자리잡지 못했던 이유 1
12-03-29 21 8562
12-03-29 21 8562
34
심리상담료의 충격과 절박함의 안타까움 2
12-02-26 25 8230
12-02-26 25 8230
33
귀신들림과 정신분열의 차이 1
12-01-18 25 10526
12-01-18 25 10526
32
살균제를 사용하면서 폐가 망가진다
11-12-07 23 6835
11-12-07 23 6835
31
성경적 상담에서 성경은 언제 사용되는가? 2
11-12-01 19 8970
11-12-01 19 8970
30
성경적 상담이 죄를 다루는 방법
11-10-18 15 6329
11-10-18 15 6329
29
상담, 심리상담, 그리고 성경적 상담의 발전단계 2
11-06-12 22 7346
11-06-12 22 7346
28
성경적상담은 왜 죄를 이야기하는가?
11-05-07 12 6854
11-05-07 12 6854
27
성경적 상담사는 어두운 면만 보는 사람들인가?
11-03-16 23 7101
11-03-16 23 7101
26
성경적 상담에서 보는 악순환과 선순환의 두가지의 실체 2
10-12-13 20 9302
10-12-13 20 9302
25
심리학적 상담이 위험한 이유는 무엇인가? 1
10-09-27 24 7493
10-09-27 24 7493
24
심리학 상담, 기독교 상담, 그리고 성경적 상담 3
10-09-09 19 9286
10-09-09 19 9286
23
진짜 성경적 상담은 무엇인가?
09-10-30 21 7562
09-10-30 21 7562
22
미국 한인 학생들의 상담방향, 성경적상담의 측면에서 2
09-09-15 20 7019
09-09-15 20 7019
21
미국, 미국내 한인사회, 그리고 한국
09-08-24 11 6910
09-08-24 11 6910
20
미국에서의 상담상황 2
09-08-24 19 6947
09-08-24 19 6947
19
성경적 상담에 관심이 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드리는 세 가지 질문
09-07-25 20 7032
09-07-25 20 7032
18
마음을 여는 십자 드라이버
08-12-04 19 7185
08-12-04 19 7185
17
해야할 때 해야만 하는 일들
08-12-04 14 6896
08-12-04 14 6896
16
자르는 도구와 붙이는 도구
08-12-04 14 7555
08-12-04 14 7555
15
병아리의 죽음
08-12-04 17 7244
08-12-04 17 7244
14
부모는 자녀의 성장에 따라 다르게 대해야 한다.
08-12-04 20 6643
08-12-04 20 6643
13
황금알을 낳는 거위 1
08-12-04 16 7725
08-12-04 16 7725
12
당근과 채찍의 원리 2
08-12-04 15 7948
08-12-04 15 7948
11
왕진을 간 의사의 이야기
08-12-04 19 6610
08-12-04 19 6610
10
심리학적 방법론의 문제점
08-12-04 13 6743
08-12-04 13 6743
9
지도가 지형을 만드는 것이 아니다. 1
08-12-04 17 6704
08-12-04 17 6704
8
고기를 낚아 올리는 방법은 여러가지이나 배가 물 속으로 들어갈 수는 없다.
08-12-04 14 6696
08-12-04 14 6696
7
가치를 아는 사람은 기꺼이 대가를 지불한다.
08-12-04 23 7149
08-12-04 23 7149
6
성경적 상담학의 여정(旅程)
08-10-08 17 7301
08-10-08 17 7301
5
한국 교회의 성경적 목회상담의 방향성과 나의 역할
07-07-02 5 3636
07-07-02 5 3636
4
"피스메이커" 독서감상문
07-07-02 10 6094
07-07-02 10 6094
3
상담주제 연구보고서: 고통 1
07-07-02 6 5218
07-07-02 6 5218
2
프로이트 사상에 대한 성경적 비판 1
07-07-02 5 6519
07-07-02 5 6519
1
성경적상담학의 개요 2
07-06-21 8 6530
07-06-21 8 6530
목록
상단가기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