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애를 극복하는 법



동성애로 고민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많은 분들이 스스로 동성애를 극복하려고 노력했다가 실패했다는 이야기를 듣습니다. 그래서 어떻게 노력을 했는가를 들어보면 같은 남자를(혹은 같은 여자를) 좋아하지 않고 여자를(혹은 남자를) 좋아하려고 노력했었다는 이야기를 듣게 됩니다. 동성인 남자를(혹은 여자를) 좋아하는 것이 문제이기 때문에 여자를(혹은 남자를) 좋아하는 것이 그 해결책이라고 생각하고 그렇게 되도록 노력했던 것입니다. 그리고 그런 노력에 대부분 실패하게 되었다는 것이 동성애로 고민하는 분들의 사연입니다.

 

동성애를 극복하기 위한 이러한 노력은 당연히 실패할 수 밖에 없습니다. 왜냐하면 동성애를 극복하게 되는 것이 이성애로 가게 되는 것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동성애를 극복하기 위해서 애써 이성애로 가게 되면 결국에는 동성애에 빠지게 됩니다. 왜냐하면 이 둘다 모두 '성애'에 해당하기 때문입니다. 사실 정상적인 사람들은 이성애에 대해서 의식하지 않습니다. 다만 자기 '짝'을 찾을 뿐입니다. 동성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이성을 좋아하는 것은 지극히 정상으로 보이지만 원래 이성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자기의 배필, 자신의 소울 메이트를 찾으려고 하지 이성을 좋아하려고 노력하는 것이 아닙니다.

 

그래서 동성애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이성애로 가려고 하면 안되고 새로운 가치를 추구하는 방향으로 가야만 합니다. 자꾸만 '성애' 수준의 해결책을 찾으려고 하면 그 자체가 성적 자극이 되어버려서 동성애를 극복하지 못합니다. 진짜 반대방향은 육체적, 자극적, 쾌락적 욕구가 아닌 고상하고 신령하며 영적인 가치를 향해 나아가야만 합니다. 그래야 비로소 정상적인 위치에 오르게 되고 그 다음에 마침내 자신의 반려자, 배필을 찾을 수 있는 것입니다.

애초에 자극이 생기고 욕구가 생기고 취향이 생기게 된 이유가 세속적이고 육체적이며 자극적이었기 때문에 그 반대방향인 경건하며 신실하고 거룩함을 향해 나아가야 결국 균형을 잡을 수 있습니다.

 

창세기에서 에덴동산에 있던 하와는 뱀의 말을 듣고 그 이전에 단지 먹지 말라고만 생각되던 선악과를 눈여겨 보게 되었습니다. 그 이후부터 선악과는 그냥 먹지 말라는 과일이 아니라 '보암직도 하고 먹음직도 하고 탐스럽기도 한' 과일이 되었습니다. 이와 같이 현대의 세속적인 사회에서는 동성애 자체를 일깨우며 의식하게 하고 생각하게 만듭니다. 그런 분위기 속에서 정말 주목해서 보기 시작하면 그 이전에는 심드렁하고 밋밋하던 동성이 '보암직도 하고 먹음직도 하고 탐스럽게도' 보이기 시작합니다. 바로 그럴 때 그러한 생각에서 뒤돌아서서 하나님이 말씀하신 '충만하고 다스리고 정복하라'고 하신 창조명령을 준행하다 보면 비로소 원상태로 돌아오게 됩니다. 행위를 실천함에서 생기는 죄책감과 수치심을 경험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자신에게 충만해야 하는 부분이 무엇이며 자신이 다스려야 하는 영역이 무엇이며 자신이 정복해야 하는 분야가 무엇인가를 기억하고 거기에 몰두할 때 순간적으로 잘못되었던 성애에서 돌이켜서 죄책감이나 수치심이 없는 평안한 마음으로 돌아올 수 있습니다. 그러면 그곳에서 우정이 싹트고 의리가 생겨나며 같은 목표를 향해 나아가는 친구로서의 마음이 나타나게 됩니다.


동성애가 한 개인의 고민이 아니라 국가와 사회와 계층의 문제가 되어버린 요즈음, 해결될 수 있는 문제에서 해결할 수 없는 문제로 더 나아가서 해결해서는 안되는 문제가 되고 있지만 이 문제로 괴로워하는 사람들은 여전히 존재하고 해결되기를 바라는 사람들도 역시 여전히 존재합니다. 바로 그러한 자들이 이 문제를 지혜롭게 극복하게 되어서 진정한 마음의 평화를 찾고 하나님을 믿는 자들은 하나님의 도우심을 받아 자신의 일생의 가장 중요한 도전을 잘 극복하게 되기를 기원해 봅니다.

 




번호 이미지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66
자살충동이 있는 사람, 자해충동이 있는 사람을 상담하는 법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25 2 69
65
트라우마에서 빠져나오는 방법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17 1 207
64
성경적 상담을 배우시는 분들에게 드리는 글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4 1 295
63
성경적 상담사들에게 드리는 권면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2 0 326
62
성경적 상담에서 상담방향성에 대한 고찰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1-30 4 572
61
성경적상담학의 개요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6-21 7 1913
60
"피스메이커" 독서감상문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7-02 10 1786
59
프로이트 사상에 대한 성경적 비판 1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7-02 4 2507
58
상담주제 연구보고서: 고통 1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7-02 4 1747
57
성경적 상담 극본: 스트레스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9-01 7 2382
56
성경적 상담만화 스토리보드: 공황장애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9-01 7 2896
55
성경적 상담 종류별(통합주의, 전통주의, 혁신주의) 해당기관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0 3 831
54
인생은 고통의 총량제가 아니라 은혜의 무한제입니다. 1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13 3 763
53
성경적 상담의 관심사는 무엇인가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11 2 932
52
피해자 프레임에서 벗어나야 하는 이유 1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3-24 4 987
51
성경적 상담의 세 가지 종류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3-03 3 1638
50
중독을 어떻게 다룰 것인가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6-06 5 1273
49
상담은 사건이 아니라 역사입니다.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1-21 15 1941
48
강박증, 스스로 매는 족쇄이자 스스로 풀어야 하는 열쇠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6-21 13 4084
동성애를 극복하는 법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6-21 18 2325
46
회복인가, 변화인가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3-30 12 1516
45
정신과약을 끊는 방법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3-05 24 7740
44
성경적상담으로 정신과약을 끊게 하는 과정은 무엇인가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3-04 19 1994
43
성경적 상담을 공부하고 있는 분들은 언제 자신이 배운 상담을 활용할 수 있을까?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1-02 12 2298
42
불신자에게 성경적 상담을 적용할 수 있는 이유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0-19 19 2825
41
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의 성경적 상담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5-12 24 5376
40
흉터를 치료하기 위해서 새로운 상처를 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1-25 23 3538
39
물에 빠진 사람을 구하는 법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1-12 14 6652
38
정신과적 문제를 성경적상담으로 고칠 수 있는 이유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0-20 14 3499
37
'성경적 상담'의 진로에 대한 단상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4-07 25 3360
36
내적치유의 문제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8-27 27 5998
35
우리는 왜 살아야만 하는가?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24 19 2976
34
심리상담이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는 이유, 성경적상담 만이 문제를 해결하는 이유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02 22 5964
33
정신과 약의 어리석음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4-17 23 7611
32
성경적 상담에서 문제 유형을 분류하는 법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4-07 14 3358
31
성경적 상담을 전파하는 신형상담학교의 비전에 대해서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4-04 17 2764
30
성경적상담, 성경적 상담학이 학교에 자리잡지 못했던 이유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3-29 19 4666
29
심리상담료의 충격과 절박함의 안타까움 2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2-26 25 4403
28
귀신들림과 정신분열의 차이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1-18 23 6436
27
살균제를 사용하면서 폐가 망가진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2-07 23 2905
26
성경적 상담에서 성경은 언제 사용되는가?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2-01 19 5127
25
성경적 상담이 죄를 다루는 방법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0-18 14 2749
24
상담, 심리상담, 그리고 성경적 상담의 발전단계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6-12 22 3400
23
성경적상담은 왜 죄를 이야기하는가?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5-07 12 2873
22
성경적 상담사는 어두운 면만 보는 사람들인가?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3-16 23 3140
21
성경적 상담에서 보는 악순환과 선순환의 두가지의 실체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2-13 20 5366
20
심리학적 상담이 위험한 이유 1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9-27 22 3395
19
심리학 상담, 기독교 상담, 그리고 성경적 상담 3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9-09 18 5092
18
진짜 성경적 상담은 무엇인가?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0-30 21 3440
17
미국 한인 학생들의 상담방향, 성경적상담의 측면에서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15 19 3336
16
미국, 미국내 한인사회, 그리고 한국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24 11 2757
15
미국에서의 상담상황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24 17 2863
14
성경적 상담에 관심이 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드리는 세 가지 질문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7-25 20 3321
13
마음을 여는 십자 드라이버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9 3565
12
버릴 때 버려야 하는 것들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3 3169
11
자르는 도구와 붙이는 도구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4 3602
10
병아리의 죽음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7 3293
9
부모는 자녀의 성장에 따라 다르게 대해야 한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9 2732
8
황금알을 낳는 거위 1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6 3552
7
당근과 채찍의 원리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5 3738
6
왕진을 간 의사의 이야기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9 2793
5
심리학적 방법론의 문제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3 3043
4
지도가 지형을 만드는 것이 아니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5 2895
3
고기를 낚아 올리는 방법은 여러가지이나 배가 물 속으로 들어갈 수는 없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3 2984
2
가치를 아는 사람은 기꺼이 대가를 지불한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7 2870
1
성경적 상담학의 여정(旅程)_웨신 기고문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0-08 15 3423
목록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