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박증] 예정설 느낀점  

제가 다시한번 예정론에 대해서 진지하게 생각을 해보게 되었습니다.
제가 예정설에 대해서 깨달은게 하나있어서 올렸습니다.
우리가 믿는 장로교인 예정론은요.
대표적으로 칼빈의 5대 교리를 예를 들면서 이렇게 우리에게 말해주고 있습니다.

성경에서 하나님께서는 이스마엘과 이삭중에서 이삭을 야곱과 에서중에서 야곱을 택하셨습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을 택하셨습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는 요셉을 택하셨습니다.

그런데 진짜 잘 들어다 보면 하나님께서 택하신 이삭 야곱 요셉 이스라엘 백성과 하나님께서 택하지 않으신 에서와 이스마엘 이방나라들의 삶은 그야말이 완전히 달랐습니다.

하나님께서 택하신 이삭 야곱 요셉 이스라엘 백성은 물론 그들도 중간에 죄를 많이 지어 하나님께서 매을 맞은적도 많지만 결국에는 하나님께서 생각하신 기쁘신 뜻대로 살아가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 택하지 않으신 에서와 이스마엘 이방나라들의 삶은 우상숭배하고 세상적인 것들에 목적을 둔 그야말로 하나님께서 생각하신 기쁘신 뜻과는 전혀 상관없는 삶을 살게 되었습니다. 다시말해서 하나님께서 택하시고 구원해주시고 영생을 배풀어주신 이삭과 야곱과 요셉이랑 이스라엘 백성들의 삶이랑 하나님께서 택하지 않으신 에서와 이스마엘과 그 외 이방나라들은 삶을 비교하면 하나님께서 택하신 사람이랑 택하지 않은 사람들의 삶을 비교하면 그야 말로 천지 차이였습니다.

그리고 성경에 보면 사람들이 전도를 할때 한번에 손쉽게 복음을 받아들이고 하나님께로 돌아온 사람이 있는 한편 완악해서 끝까지 하나님께로 돌아오지 않는 사람들이 존재하였습니다.



그리고 또 이러한 성경구절이 보였습니다. "청함을 받은 자는 많되 택함을 입은 자는 적다"

"너희가 나를 택한것이 아니요. 내가 너희를 택하여 세웠나니"

성경에서 이러한 모습들을 보고 칼빈이랑 많은 사람들이 이러한 생각을 했습니다. "아 하나님께서 택한 사람들이랑 택하지 않은 사람들이 있구나.. 하나님께서 택한 사람들이랑 택하지 않은 사람들의 삶은 완전히 차이가 많이 나구나...... 하나님께서 택한 사람들만 구원을 얻고 반드시 영생을 얻는구나.... 그리고 구원을 하는것은 우리의 힘과 노력으로 하는게 아니라 100퍼센트 하나님의 공로로 이루어지는 구나 하나님의 은혜없이는 절대로 우리힘으로는 도저히 구원에 이를수가 없구나" 라고 생각을 해서 다음과 같은 칼빈의 5대 튤립이라는 말이 등장하게 됩니다.

전적 타락: 모든 인간은 태어나면서부터 전적으로 타락하고 부패하여 스스로의 힘으로는 절대 구원에 이를 수 없다는 사상

무조건적 선택: 믿음을 주어 구원에 이르게 하시는 하나님의 선택에는 아무런 조건이 없다는 사상

제한적 속죄: 예수 그리스도의 구속 사역은 전세계의 모든사람이 아니라 오직 택한 사람들만 구원하기 위한 것이라는 사상

불가항력적 은총: 하나님의 은총은 누구도 거부할 수 없으며 하나님의 은총을 입은 자가 구원에 이르는 데에는 결코 실패가 없다는 사상이다

성도의 궁극적 구원: 하나님은 구원의 은총을 입은 성도를 끝까지 견인하셔서 결국에는 구원에 도달하게 하신다는 사상

이러한 칼빈의 5대 교리를 주장하게 되면서 결국 나중에는 이런 소리까지 나오고 마는거죠.

(1) 하나님께서 예정하신 사람은 우리의 전도를 받고 구원에 이를 것이고, 예정에 들지 않은 사람은 아무리 전도해도 믿지 않을것이고 구원을 받을수가 없다.

그래서요 이런 말까지 하다가 결국에는 어떤 사람들은 이중예정설까지 주장하게 됩니다.

(2) "하나님께서는 영생을 얻을 사람과 영벌을 얻을 사람을 미리결정하셨다. 구원받아 천국에 갈사람과 구원받지 못하고 심판을 받아 지옥에 갈사람들을 미리 결정하셨다."



(3) 그래서 결국에는 이런 소리까지 나오게 됩니다. "만약에 니가 니 주위에 소중하게 여기는 사람이 있는데 그사람은 아직 하나님을 믿지 않는데 그래서 니가 그 사람을 전도하려고 마음도 먹고 그리고 기도도 열심히 하려고 마음을 먹었지만 하나님께서 그 사람을 택하셨으면 너의 기도와 전도로 인하여 아니면 다른 방식으로 그 사람은 구원을 얻어 영생을 얻을것이고 만약에 그렇지 않으면 니가 백날 천날 아무리 열심히 기도하고 전도한다한들 아무소용없이 그 사람은 무조건 지옥으로 갈것이다. 왜냐하면 그 사람은 하나님께서 택하지 않은 백성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그 사람을 그런 운명으로 결정을 이미 정해버렸기 때문이다. 그리고 창세전에 그 사람을 지옥으로 갈 운명으로 정하신 뜻은 니가 아무리 전도하고 기도해도 절대로 그분은 이미 정하신 뜻을 바꿀수도 변개할수도 없다."



그래서 저는 정말로 기분이 좋지 않았습니다. 왜냐하면요. 저는 제 주위에 정말로 소중하게 생각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그 사람은 아직 하나님을 믿지 않는거 같아서 나중에 지옥갈거라는 생각을 하니깐 정말로 너무 슬프고 미쳐버리는거 같은 겁니다. 그래서 그 사람을 위해서 기도하고 전도할려고 마음을 먹었는데 갑자기 예정설 이중예정설 들먹이면서 아까 (3)번 같은 소리를 해대니깐 진짜 너무 불안하고 기분도 좋지 않은겁니다. "내가 전도할려고 마음먹은 그 사람이 만약에 하나님께서 택하지 않아서 내가 아무리 전도하고 기도한다 한들 무조건 지옥으로 가면 어떻하지??? "하면서요.


그런데요. 예정론이 생긴궁극적인 목적은 칼빈이 이러한 주장을 제기하게된 궁극적인 목적은

("구원의 주권은 하나님이시다. 결코 구원은 인간의 어떠한 선행도 노력도 힘도 공로가 아닌 오직 하나님의 공로로 이루어지는 것이다. 결국에는 하나님 없이는 인간 스스로 절대로 구원을 얻을수 없다."라는것을 강조하기 위한 것이고

또 하나님께서 이미 믿는자들에 대한 하나님의 확신과 소망이고 또 제가 지금 믿는것은 저의 힘과 의지력으로 하나님을 믿는게 아닌 하나님께서 창세전에 나를 택하셨기 때문에 하나님을 믿는것이라는것
을 깨달아서 하나님께서 창세전에 나를 택하신일에 대한 감사와 하나님께서 창세전에 나를 택하셨기 때문에 제가 조금더 구원의 확신을 갖게 하기 위해)=(4) 저러한 주장을 한것이지 결코 (1)(2)(3)번과 같은 주장을 할려고 만든것이 아니라는것을 깨달았습니다.

(3)번 때문에 제가 엄청난 불안한 마음을 일으킬려고 만든것이 아니라는것을 깨달았습니다.
모든 전도대상자에게 주어지는 구원의 예상을 할려고 저런 주장을 한것이 아니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그래서 지금 믿지 않을 때에는 예정론이 적용되지 않는다는것.

오직 그 사람이 믿고구원을 받게 되기만을 바래야 하겠다는것도 깨달았습니다.

그리하여 칼빈의 5대 교리를 바탕으로한 예정론에 대해서 말해보면 우리가 복음을 믿지 않는 사람들에게 전해줄때 그 들중에서 하나님께서 택하신 백성은 복음을 듣고 반응해서 구원을 얻을것이고 하나님께서 택하신 백성은 회개하고 돌아온다까지만 해석하는것이 맞는거 같습니다. 딱 여기 까지만 해석을 하는게 저는 맞다고 생각합니다. 괜히 여기서 더 막 가서 해석해서 (1)(2)(3)번과 같이 해석하는것은 올바르지 않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예정론이 생긴이유와 칼빈이 저런 주장을 하게된 진짜 이유는 (4)과 같은 마음을 갖게 하기 위한것이지 괜히 더 저처럼 막가서 자기 혼자 막 자의적으로 덭붙혀 해석해서 (1)(2)(3)번과 같이 해석해서 저처럼 불안안 마음을 일으키키위해서가 아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이러한 저의 모습도 솔직히 많이 반성이 되는 모습도 많이 보았습니다.

물론 제가 소중하게 생각하는 영혼이 지옥에 간다는거에 대한 걱정과 두려움과 인간적인 아픔은 충분히 느낄수는 있지만

너무 저는 하나님보다 앞서가는 태도도 많이 보였습니다.

<그냥 하나님께서 누구를 택하시든 그렇지 않든 제가 결심한 중보기도자를 택하시든 그렇지 않든 일단은 하나님께 맡기고 겸손하게 일단 기도부터 해야되고 너무 앞서가서 걱정도 하지 말아야 되는데>=<1> 저혼자 너무 심하게 앞서가서 걱정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혹시나 내가 하나님의 비지니스를 침범해버리는 죄악을 범하고 있지 않은지 신성모독을 하고 있지는 않은지도 걱정을 정말로 많이 했었습니다.

저도 처음에는 진짜 수십번 그런것을 많이 느꼈고 진짜 <1>처럼 할려고 했는데

진짜 너무 너무 불안한겁니다..

정말 진심으로 제가 이렇게 행동하는걸 하기 싫어하고 그런 행위를 하고 있는 자기자신을 전부 인식하면서 엄청난 마음이 너무 불안하니깐 이런 질문을 올려되는 저역시 엄청난 스트레스를 받았습니다. 그런데 이게 너무 불안하니깐 저의 의지대로 제어가 안 되기 때문에 이런글을 올려대는 제가 정말 미칠지경이더라구요. 참고로 저는 강박증을 앓고 있는 불안장애라는 증상을 앓고 있는 사람입니다.
하루빨리 강박증이 치료되야하는 상황입니다. ㅠㅠ

진짜 너무너무 심하게 불안해서 결국에는 저의 감정을 이겨내지 못하고 김활목사님의 블로그에 계속 글을 올려되고 지식인에 올려되고 카페 목사님한테 질문글을 막 올려되었습니다. 왜냐하면 진짜 "내가 전도할려고 마음먹은 그 사람이 만약에 하나님께서 택하지 않아서 내가 아무리 전도하고 기도한다 한들 무조건 지옥으로 가나???" 라는게 맞는지 틀리는지 확인해 볼려고 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마음의 평안을 얻을려고 했었습니다.

하지만 제가 지금하고 있는 걱정들은 다 부질없는 걱정이라는것을 깨달았습니다. 저는 너무 앞서 가고 있고

그들이 구원받지 못하고 죽으면 어쩌지라는 걱정은 할필요가 없다는것을 깨달았습니다.

그것은 우리가 해야할 일이 아니고 우리가 할 일은 불신자들이 구원받지 못했다는 사실에 안타까움을 느끼고 그들에게도 구원의 기쁨을 맛보게 해주고 싶다는 열망을 갖는 것이라는것도 깨달았습니다. 그런 열망을 바탕으로 그들을 위해 기도하고, 그들에게 복음을 전하는 것이 우리가 할 일이라는것도 깨달았습니다.

그리고 전도 할때도 지옥에의 두려움으로 전도하며 기도하지 마시고 천국에의 소망을 가지고 기도하며 주님을 의지하는게 맡다고 깨달았습니다.

제가 저번에도 자꾸 예정론에 대해서 자꾸 목사님께 글올리고 질문달고 살짝 목사님 귀찮게 해드렸습니다. 제가 그렇게 했던 이유는 (3)번 주장때문에 진짜 너무 심하게 불안했기 때문입니다. 불안해서 도저히 못참아서 이런 글을 올렸습니다. 이제는 이런글을 올리는걸 사양하겠습니다.

물론 성경에 보면 사람들이 전도를 할때 한번에 손쉽게 복음을 받아들이고 하나님께로 돌아온 사람이 있는 한편 완악해서 끝까지 하나님께로 돌아오지 않는 사람들이 존재했었고

하나님께서 택하신 이삭 야곱 요셉 이스라엘 백성은 물론 그들도 중간에 죄를 많이 지어 하나님께서 매을 맞은적도 많지만 결국에는 하나님께서 생각하신 기쁘신 뜻대로 살아가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 택하지 않으신 에서와 이스마엘 이방나라들의 삶은 우상숭배하고 세상적인 것들에 목적을 둔 그야말로 하나님께서 생각하신 기쁘신 뜻과는 전혀 상관없는 삶을 살게 되었습니다. 다시말해서 하나님께서 택하시고 구원해주시고 영생을 배풀어주신 이삭과 야곱과 요셉이랑 이스라엘 백성들의 삶이랑 하나님께서 택하지 않으신 에서와 이스마엘과 그 외 이방나라들은 삶을 비교하면 하나님께서 택하신 사람이랑 택하지 않은 사람들의 삶을 비교하면 그야 말로 천지 차이였지만

예외적으로 이런 경우도 있었습니다. 성경에 보면 이스라엘 백성이 아닌 이방사람들이 외국인들이 이스라엘 백성으로 들어올려고 할때 분명히 하나님께서는 그들은 하나님께서 택한 백성이 아닌데도 그들을 외면하지 않고 따뜻하게 그들을 받아주는것을 이스라엘 백성과 함께 있는것을 허락해주시는것을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중에서 규레를 정하실때 "너희 중에 이방사람들이나 외국인들이라고 무시하지 말고 그들에게 친절하게 배풀고 따뜻하게 배풀어 주어라."라는 구절도 저는 분명히 보았습니다.

그래서 저는 하나님을 믿지않는 저의 친구의 구원의 문제를 놓고 계속 기도하고
전도할때 제 친구가 하나님께서 택하신 백성이 아니라 하더라도

하나님께서 택하지않은 이방사람들이 이스라엘 무리로 들어오려 했을때 하나님께서 그들을 외면하지 않고 따뜻하게 받아주신 것처럼

제가 계속 하나님을 믿지않는 저의 친구의 구원의 문제를 놓고 기도하고
전도하면 하나님께서 그 친구의 마음을 만져주어서 언젠가는 같이 신앙생활을 해서 그 친구가 구원을 받아 영생복락을 누릴수 있다는 희망을 품게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그 친구를 위해 기도할때는 너무 앞서가지도 말고 겸손하게 기도해야하고 전도해야 할때는 지옥에의 두려움으로 전도하며 기도하지 마시고 천국에의 소망을 가지고 기도하며 주님을 의지하는게 맡다고 깨달았습니다. 그동안 제가 올렸던 질문에 무시하지 않고 답변 잘 올려 주셔서 감사했었습니다. 원장님께서 올려주신 답변 덕분에 저는 많이 배우고 갑니다. ^0^

(아 혹시 제가 지금 올린 예정론에 대해서 깨달았던 부분에 대해서 지금 여기에다가 글 올린 내용들중에 제가 혹시 잘못 깨달았던 부분이나 이 글 내용들중에 이상한 부분이 있거나 잘못된 부분이 있으면 가차없이 저한테 답변으로 알려주었으면 좋겠습니다. ㅠ 그리고 강박증좀 치료될수 있도록 기도부탁 드립니다. ㅠㅠ 진짜 하루하루가 지옥같네요 ㅠ)
답변하시면 포인트 1000을 을 드립니다.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8-10-05 (금) 09:37 2년전
밑빠진 독에 물붓는 격입니다. 아무리 예정론에 대해서 설명을 들어도 양에 차지 않습니다. 그 이유는 이것때문입니다. '진짜 너무 심하게 불안했기 때문입니다. 불안해서 도저히 못참아서 이런 글을 올렸습니다.' 불안함 속에서는 예정론은 보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질문을 받는 사람들을 괴롭힐 뿐입니다. 그냥 왜 이러한 불안함이 있는지에 대해서 상담을 받아보시기 바랍니다. 상담 외에는 별다르게 도와드릴 일이 없습니다. 자신의 과거와 은밀한 부분을 드러낼 때(개인, 가정, 학교, 직장 등) 비로소 불안함의 이유가 무엇인지를 알게 될 것이고 그렇게 밑을 막으면 그 다음에 예정을 통한 하나님의 사랑과 능력으로 인해 마음의 독이 은혜와 감사로 넘칠 것입니다.
주소 추천 0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상태 날짜 추천 조회
공지 고민을 올려주시면 상담사가 답변해 드립니다.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9-08-29 0 263
235 정신분열 강박증 없애주세여 1 이지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1-02-18 0 46
234 자녀문제 왕따 폭력 무관심 2 익명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21-02-05 0 54
233 가족갈등 가족 모두와 행복해지고 싶습니다. 2 woo 이름으로 검색
완료
21-01-16 0 124
232 가정문제 아빠가 불편합니다 1
익명 완료 20-12-31 1 192
익명
완료
20-12-31 1 192
231 신앙문제 정신병이 있는 사람도 크리스챤일수가 있을까요? 1 backstag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12-24 0 152
230 정신치료 내 마음을돌아보고 싶은데 잘 안되요 3
익명 완료 20-05-30 1 336
익명
완료
20-05-30 1 336
229 신앙문제 말씀으로 인도받는 삶을 살고싶은데 어려워요 1 새벽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11-18 0 172
228 정신치료 출산후 정신병 2 익명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11-17 0 198
227 경제문제 상담 가능 한지요! 1 최병천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11-06 0 218
226 스트레스 안녕하세요. 1 익명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10-21 0 184
225 스트레스 스트레스,,, 1 김민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10-10 0 181
224 사고장애 내 생각대로 생각하는게 맞는건가요 3 이가은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10-06 0 220
223 사고장애 이것도 증상인가요? 1 상담해요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10-06 0 177
222 우울증 살기 힘들네요 1 고민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09-30 0 237
221 불안증 소리에 대한 불안증 그리고 엄마와 불화 1 김민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9-20 0 266
220 가족갈등 악인 동생... 1 추천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9-16 0 241
219 정신치료 우울증으로 힘들어요 1 김인지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09-09 0 204
218 수면장애 너무 많이 자요 1 고유진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08-21 0 232
217 동성애 군인입니다. 후임을 좋아해요. 1 너무 힘들어요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07-08 0 350
216 우울증 뭐가 뭔지 모르겠습니다. 1 힘드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6-04 0 316
215 가정문제 지루한 인생 끝내고싶다는 생각을 자주합니다 1 만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5-29 0 351
214 가정문제 엄마를 사랑하지 않는 것 같아요 1 감자합니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5-15 0 346
213 학교문제 원장님 궁금한 점이 있습니다 1 추천사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05-04 0 315
212 학교문제 다니는 대학 탈출하고 싶어요 1 추천사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05-03 0 339
211 교회문제 교회수련회에서 귀신을 봤데요 ㅡㅡ 1 메드타이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4-15 0 319
210 우울증 남자친구가 우울증인 것 같습니다 1 rlxk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04-29 0 470
209 우울증 모든게 최악이네요 1 하루하루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04-03 0 415
208 성문제 17살 여자인데 남자가 되고 싶어요 1 나도나를모르겠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3-30 0 433
207 조울증 죽고싶어요 이유는 없습니다 1 두렵지않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3-21 0 384
206 관계단절 정말 이젠 그만 살고싶어요 1 서미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2-24 0 696
205 정신치료 정신과약 정말 끊고싶어요 1 서미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2-24 0 368
204 이성교제 저의 문제가 도데체 뭔가요? 1 서미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20-02-22 0 421
203 망상 병원가봐야할지ㅠㅠ 1 도와주세요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02-19 0 416
202 자해자살 수면유도제 과다복용으로 공황장애가 생길수 있나요? 1 요쯔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9-12-25 0 800
201 불안증 심한 건강염려증 불안장애 도움이 필요합니다.. 1 평안평안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20-02-10 0 500
200 신앙문제 왜 항상 하나님이 우선순위가 안되어있을까요? 1 음파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19-12-22 0 402
199 정신치료 정신병에 대해서 1 귀염둥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9-12-04 1 403
198 정신치료 안녕하세요 1 임지현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19-10-28 0 396
197 신앙문제 안녕하세요. 제 신앙에 관해 물어보고 싶어 글 올려봅니다 1 김호연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19-11-12 0 470
196 무기력 상담부탁드려요... 1
익명 완료 19-09-13 0 397
익명
완료
19-09-13 0 397
195 관계단절 문제가 또 있습니다... 1 뽕달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9-09-13 0 395
194 집착 상담부탁드립니다 1 뽕달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9-09-13 0 386
193 귀신문제 귀신이 너무 무서워요. ㅜㅜ 1 예수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9-05-07 0 851
192 행동장애 동생이 지적장애인것 같습니다 도와주세요ㅠㅠ 1 kjaa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9-01-26 0 883
191 스트레스 새로 일하는 직장에서 스트레스 1 호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11-29 0 610
190 신앙문제 궁금한게 하나 있는데요.. 1 예수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10-02 0 577
강박증 예정설 느낀점 1 예수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10-04 1 652
188 강박증 똑같은 질문을 벌써 몇번째 여기에다가 올리는지 모르겠습니다. 1 예수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10-04 1 754
187 신앙문제 변화없는 내 암흑같은 삶에 주님이 계신건가요? 1 하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9-25 1 671
186 가정문제 아빠를 보면 영원히 벗어날 수 없는 덫 같아요. 3 하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9-12 1 778
185 환각환청 환청때문에 결국 회사를 그만뒀어요 1 kino78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8-15 0 991
184 가정문제 부모님에 대한 사랑이 부족한 것 같아요. 1 하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8-12 4 932
183 자해자살 여자친구에 대해 항상 의심해요 ,, 1 꽃햇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8-02 2 920
182 신체이상 몸이 막떨려요 1 힘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7-28 2 790
181 성문제 애정결핍으로 인한 성에 대한 문제 3 하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7-14 1 1411
180 이혼재혼 이혼을 했지만 막상 이혼했다는것에 대한 두려움 1 다니엘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6-28 2 1950
179 정신분열 상담드립니다. 2 다니엘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4-23 2 1451
178 정신분열 시누이가 정신분열로 약을 먹고 있습니다.. 1 arendt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6-25 2 1752
177 강박증 습관인지 강박인지 모르겠어요 ㅠㅠ 1 치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6-11 1 1129
176 무기력증 우울증인지 뭔지 모르겠어요 읽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치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6-11 2 1696
175 신앙문제 제가 도대체 뭘 잘못했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1 예수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5-10 1 1139
174 성중독 진짜 살려주세요. ㅠㅠ 1 예수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4-04 0 2538
173 신앙문제 누가 지옥갈까봐 너무 슬퍼요 1 예수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4-03 0 1159
172 귀신문제 영적인 문제 정신적인 문제 가정내 소통문제 1 하늘소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3-20 3 1732
171 자존감 병일까요... 자신감은 어떻게 가질까요 1 의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3-19 1 1060
170 불안증 정말 총체적 난국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3 갸라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3-07 1 1176
169 우울증 어떤상태인거같나요 1 alalsld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3-02 0 1088
168 불안증 제 상태가 어떤건가요? 1 소풍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3-01 2 979
167 가족갈등 엄마때문에너무힘들어요... 1 ㅇㅇㄹㄹㅂㅂ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2-26 0 1463
166 정신치료 정신적 문제로 상담을 받아보고 싶습니다 1 직진왕김빠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2-19 0 1078
165 이성교제 실연당한 후 마음이 회복되지 않습니다. 9 랄랄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8-02-01 0 1925
164 감정조절 1 유*영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2-08 0 844
163 우울증 막막합니다.. 1 ㅇㅅㅇ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1-10 0 1647
162 진로문제 사진작가가 되고싶어요 1 김작가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1-09 0 976
161 동성애 이 문제에서 벗어나고 싶습니다 4 평안바라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1-05 0 1290
160 사고장애 기를 빼가는 느낌,, 1 김수희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1-06 0 807
159 사고장애 예민한 부분에 대하여,, 7 이현애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31 0 973
158 강박증 너무 고통스러워요 1 하늘바다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1-02 1 1249
157 사고장애 일상생활 하기가 힘들어요,, 2 이수영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28 1 1224
156 망상 사람들 보는게 ,,, 1 김수희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26 0 1401
155 신체이상 우울증 노이로제 망상 1 박민수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26 0 1450
154 우울증 살고싶지않아요 1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22 0 891
153 가정문제 상담부탁드려요 1 수리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22 0 1893
152 신체이상 잠을잘못자요 1 김현미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21 0 1247
151 부부갈등 상담부탁드립니다 1 엄마사람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15 0 1069
150 불안증 남자친구 몰카 피해의식 집착 1 용서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13 1 1422
149 정신치료 제 얘기좀 들어주세요 1 이은미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10 0 1095
148 행동장애 강박사고 1 힘내자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10-10 1 1256
147 부부갈등 남편과의 문제 1 skt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9-29 0 1323
146 강박증 강박신경증 관련한 문의드립니다. 1 박수진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9-24 1 1372
145 우울증 29살 남자입니다 방금 외출해서 있었던일 추가글입니다 1
d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9-20 1 1287
d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9-20 1 1287
144 우울증 학교생활때문에 우울증이 온것같아요 1 조예지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8-17 0 1974
143 불안증 관계사고? 자존감 문제? 해결방법 알고싶어요. 5 ..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8-08 1 1197
142 성문제 혼란스러워서요 9 이성애자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8-08 0 1237
141 부부갈등 부부관계문제 1 익명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8-04 0 2175
140 가정문제 부모님 이혼을 막고 싶어요ㅜㅜ 1 힘들어요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8-03 0 1349
139 우울증 우울증인것 같은데.. 잘모르겠습니다 1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8-01 0 1930
138 이성교제 남자친구와의 갈등 1 ...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7-25 1 1344
137 근친관계 남편이 엄마가슴을 만져요 1 답답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7-25 0 3978
136 가정문제 우울해요 1 ㅜㅜ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7-25 0 1394
135 자존감 외모 때문에 스트레스 받아요ㅜ 1 ***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7-25 0 1341
134 게임중독 게임 없인 못살겠어요.. 1 고민충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7-24 0 1346
133 대인관계 제 성격... 어떻게 해야 할까요? 1 아무개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7-23 0 1372
132 가정문제 아빠만오면 집이난장판이되요,, 1 이송희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7-13 2 1628
131 진로문제 직장에서 받는 어려움.. 상담가능한가요? 1 김태향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7-03 1 1196
130 동성애 동성애가 왜 정신질환이죠? 1 궁금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6-08 2 1438
129 신앙문제 이렇게 기도를 드리면 되나요???????????!!!!!!!!!… 1 sdfgsdf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7-06-07 1 1344
128 강박증 짝사랑 때문에 진짜 죽을것 같습니다. ㅠㅠㅠㅠㅠㅠ 1 sdfgsdf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7-06-01 3 2844
127 자살자해 가끔씩 높은곳에서 떨어지고 싶다는 충동이 생겨요 남은자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4-24 3 1657
126 환각환청 환청치료하고 싶어요~ 1 정유나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4-19 8 3615
125 진로문제 진로문제로 다시 조언을 구합니다. 2 HLSPT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2-14 4 1585
124 신앙문제 믿음이 의심으로 바뀔 때 1 HLSPT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1-31 5 1538
123 대인관계 사람 많은데는 무섭습니다. 1 호로싯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1-25 4 1147
122 진로문제 목표 의욕 미래 불안 우울증 1 ksc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1-19 4 2643
121 대인관계 싸움에 늘 빈번히 집니다 3 shkim56 이름으로 검색
완료
17-01-03 1 1339
120 성중독 지나친 성욕이 고민입니다 ㅜ 1 GALGUU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7-01-11 2 3123
119 신앙문제 착잡 1 크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6-12-17 1 1534
118 신앙문제 영적인 문제도 상담으로 치료가 될까요?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6-11-28 3 1722
117 불안증 불안증치료에 대해 질문이요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6-11-28 8 3803
116 자존감 자존감이 너무 낮아요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6-11-27 3 2344
115 동성애 혼란에대해 조금은 알게되었어요 17 익명 이름으로 검색
완료
16-11-05 1 1820
114 가정문제 아내와 삶에 희망이 없습니다 4 그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6-11-25 0 2335
113 망상 제가 들은것이... 24 리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6-11-16 1 1867
112 망상 댓글 어디에 달아야할지 모르겠어서 이렇게 글을 올려요 2 리짱 이름으로 검색
완료
16-11-16 4 1820
111 망상 네이버에 일대일 질문했던 사람인데요 1 리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6-11-15 4 2881
110 정신분열 네이버에서 조현병으로 문의 드렸던 사람인데요 1 리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6-11-15 3 1611
109 가정문제 아빠때문에 가출, 자살충동이 듭니다... 도와주세요... 3 온유한태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6-11-03 1 2492
108 가정문제 동생이 싫어요 3 온유한태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완료
16-11-03 2 2163
107 성문제 혼란스럽습니다 1 익명 이름으로 검색
완료
16-11-04 3 1833
목록 글쓰기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