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삼상20;27-29 사울과 요나단의 갈등



9삼상20;27-29 사울과 요나단의 갈등



2010.3.21. 주일오후, [0상담학]

우리는 부모와의 갈등이 심할 때 더욱 심각한 마음의 문제를 겪는 사람들을 많이 알고 있습니다. 그런 면에서 부모와의 갈등은 모든 문제의 시작이자 끝이 되기도 합니다. 가장 자녀를 괴롭게 하는 문제는 바로 부모와 관계에 있습니다. 늘 생겨나는 갈등은 그때그때 풀어주어야 하지만 그렇지 못한 갈등은 더 큰 문제로 촉발되게 되어 있습니다. 외부로부터의 갈등이 있을 때 부모와의 관계가 원만하다면 그 갈등을 잘 해결해 나갈 수 있지만 부모와 관계가 좋지 못하다면 외부로부터의 갈등도 쉽게 해결해내지 못합니다.

이러한 문제는 사실 우리 모두의 문제입니다. 부모로서 우리 자녀와의 문제가 있을 뿐만 아니라 자녀로서 우리 부모와의 문제가 있을 수 있습니다. 우리에게 어떤 외부적인 관계에 대한 문제가 생겼다면 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노력해야 하겠지만 더욱 근본적으로 그 근원을 생각해보면 그 속에 부모와의 관계의 문제가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 자신의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우리는 부모와의 관계를 생각해야 합니다. 또한 자녀의 문제를 볼 때에도 역시 부모와의 문제가 없는가를 생각해야 합니다. 많은 경우 자녀에게 영향을 미치는 사람은 바로 부모이기 때문입니다.

부모와 자녀의 관계문제를 점검할 때에 가장 대표적인 문제유형은 ‘의견일치’에 관한 것입니다. 이것은 문제분류상 ‘진로’에 해당하는데 부모와 자녀의 의견을 일치시키는데 어려움을 갖는 것입니다. 부모가 원하는 것과 자녀가 원하는 것에 일치가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이것이 끊임없이 다른 사람들과의 관계 속에서도 의견을 일치시키지 못하는 문제를 반복적으로 만들어 냅니다. 우리 자신이 부모와의 의견이 바르게 일치되는 과정을 경험하지 못했다면 반복해서 다른 사람들과의 의견도 바르게 일치시키지 못하는 과정을 경험합니다. 더 나아가서 자녀가 생겼을 때에도 역시 의견을 일치시키지 못해서 갈등이 일어납니다. 이러한 ‘의견불일치’의 문제는 자녀에게도 전수되어서 대를 잇는 문제를 만들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이러한 문제를 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까요? 하나님 안에서 그 해결책을 찾을 때 어떤 방법을 생각할 수 있을까요?

오늘 말씀 속에서 우리는 사울왕과 요나단의 관계를 볼 수 있습니다. 그들은 심각한 의견일치의 문제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성경말씀 속에서 우리는 그들 사이에 흐르는 긴장감을 볼 수 있습니다.

“삼상 20:27-29 이튿날 곧 달의 제 이일에도 다윗의 자리가 오히려 비었으므로 사울이 그 아들 요나단에게 묻되 이새의 아들이 어찌하여 어제와 오늘 식사에 나오지 아니하느뇨 요나단이 사울에게 대답하되 다윗이 내게 베들레헴으로 가기를 간청하여 가로되 청컨대 나로 가게 하라 우리 가족이 그 성에서 제사할 일이 있으므로 나의형이 내게 오기를 명하였으니 내가 네게 사랑을 받거든 나로 가서 내 형들을 보게 하라 하였으므로 그가 왕의 식사 자리에 오지 아니하였나이다”

그순간 사울왕은 폭발하였습니다. 그리고 그는 거침없이 아들에게 쏟아부었습니다.

“사울이 요나단에게 노를 발하고 그에게 이르되 패역부도의 계집의 소생아 네가 이새의 아들을 택한 것이 네 수치와 네 어미의 벌거벗은 수치 됨을 내가 어찌 알지 못하랴 이새의 아들을 택한 것이 네 수치와 네 어미의 벌거벗은 수치 됨을 내가 어찌 알지 못하랴 이새의 아들이 땅에 사는 동안은 너와 네 나라가 든든히 서지 못하리라 그런즉 이제 보내어 그를 내게로 끌어오라 그는 죽어야 할 자니라”

여기서 그들은 다윗에 대한 의견이 같지 않았습니다. 사울왕은 다윗을 죽이고자 하였고 요나단은 다윗을 살리려고 하였습니다. 물론 사울은 악했고 요나단은 의로웠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아버지와 아들에게는 팽팽한 갈등이 생겨났습니다. 이러한 갈등이 생긴 이유는 아버지는 다윗이 죽어야만 아들의 나라가 유지되리라고 생각했고 아들은 그렇게 생각하지 않았기 때문이었습니다.
이러한 상반된 입장을 좀더 자세히 살펴보면 사울왕에게는 요나단과는 다른 욕구가 있었는데 그것은 ‘지배’하려는 것이었습니다. 나라를 아들에게 물려주려고 했던 이유도 진심으로 아들을 사랑해서라기 보다는 결국에는 아들을 통해 자신이 모든 것을 지배할 수 있었기 때문이었습니다. 반대로 요나단은 다른 욕구가 있었습니다. 그에게는 자신이 보호해주고자 했던 다윗에 대한 애정이 있었습니다. 그 애정은 하나님께서 다윗와 함께 있음을 보고 알았기 때문에 생겨났었습니다. 그래서 비록 다윗을 보호하면 자신에게는 아버지에게서 오는 질책과 추궁이 있으리라는 것을 예상했었지만 그것을 감수하겠다고 생각했던 것입니다.

만약 이런 갈등에서 하나님을 의지한다면 하나님의 도우심으로 이 문제를 해결해 나갈 수 있습니다. 단지 두 가지 의견만으로는 이 문제가 절충되기 어렵습니다. 여기에는 하나님의 의견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의견일치’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세 가지 의견의 원이 생겨나는 것입니다. 그리고 여기에 합치되는 부분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하나님이 기뻐하시고 아버지 사울도 기뻐하고 아들 요나단도 기뻐하는 방법을 찾으려고 할 때 각자의 원은 중심을 향해서 움직입니다. 또한 그것을 찾으려고 할 때에 각자의 원하는 방향으로 나아가지 않을 수 있습니다. 서로 자신이 원하는 것만을 하려고 하면 결국 얻게 되는 것은 파국과 결별 뿐입니다. 그것은 별로 좋은 결과가 아닙니다. 아버지나 혹은 아들 한 쪽이 옳지 않더라도 마찬가지입니다. 하나님 안에서 모두가 참여되어 있는 좋은 결과를 생각해야 합니다.

이러한 해결방식에 익숙해져야 합니다. 그러면 우리는 자녀로서 부모와의 문제를 원만하게 해결할 수 있습니다. 그것이 좋은 경험이 되어서 다른 사람들과의 관계에서도 원만한 해결방법을 만들어 나갈 수 있습니다. 또한 부모로서 자녀와의 관계에서 원만한 해결방법을 만들어가야 합니다. 그러면 자녀에게 좋은 모범을 보여주는 것입니다. 그러한 지혜로운 방법을 경험한 자녀는 자신의 문제에서도 지혜로움을 발휘할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오늘 성경에 나타난 사울왕과 요나단의 경우는 어떻게 되었을까요? 안타깝게도 그들은 그렇게 좋은 해결책을 얻지 못했습니다. 그리고 그것이 사울과 요나단 각자를 더욱 망가뜨리는 일이 되고 말았습니다. 요나단은 지혜롭지 못하게 아버지 사울에게 나아갔습니다.

“32 요나단이 그 부친 사울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그가 죽을 일이 무엇이니이까 무엇을 행하였나이까 사울이 요나단에게 단창을 던져 치려 한지라 요나단이 그 부친이 다윗을 죽이기로 결심한 줄 알고 심히 노하여 식사 자리에서 떠나고 달의 제 이일에는 먹지 아니하였으니 이는 그 부친이 다윗을 욕되게 하였으므로 다윗을 위하여 슬퍼함이었더라”

요나단에게도 역시 사울과 동일한 욕구가 생겨났습니다. 그냥 자신의 뜻을 실현하고 싶었습니다. 조금 더 돌아갔으면 될 수 있었을 텐데 무작정 자신이 하고자 하는 바를 이루고 싶었습니다. 아버지의 뜻을 꺽고자 하였던 것입니다. 이것이 또 다른 ‘지배’하고자 하는 마음이 되어서 아버지의 욕구와 충돌했습니다. 그로 인해서 자신도 죽을 뻔 하였고 아버지의 마음도 돌리지 못했습니다. 그런데 아버지의 마음은 그렇게 절대로 불가능한 것만은 아니었습니다. 그 강퍅했던 사울도 연약해질 때가 있었는데 바로 다윗이 사울왕에게 하나님에 대해서 말할 때였습니다. 사무엘상 24장 11절에서 다윗은 사울왕을 마주하여 이렇게 말했습니다.

“삼상24:11 나의 아버지여 보소서 내 손에 있는 왕의 옷자락을 보소서 내가 왕을 죽이지 아니하고 겉옷자락만 베엇은즉 나의 손에 악이나 죄과가 없는 줄을 아실찌니이다 왕은 내 생명을 찾아 해하려 하시나 나는 왕에게 범죄한 일이 없나이다”

다윗은 엔게디 황무지에 사울을 피해 피신해 있었는데 사울왕은 그곳에 따라왔습니다. 그러다가 한 굴에 이르러서 용변을 보기 위해서 사울왕 혼자서 들어갔는데 그 굴이 사실 다윗과 그 일행이 숨어있던 곳이었습니다. 다윗은 무방비상태에 있던 사울왕을 해치지 않았고 다만 옷자락만 베었던 것입니다. 그리고 그가 나갔을 때 다윗은 멀리서 사울에게 외쳐 말하였던 것입니다. 그런데 중요한 것은 그 다음 말입니다.

“15 그런즉 여호와께서 재판장이 되어 나와 왕 사이에 판결하사 나의 사정을 살펴 신원하시고 나를 왕의 손에서 건지시기를 원하나이다”

그는 자신과 왕 사이에 하나님을 끌어들이고 있습니다. 그리고 하나님께 호소합니다. 왕과 나 사이를 신원해 달라고 말입니다. 그것이 놀라운 변화를 일으켰습니다. 그 강퍅했던 사울왕이 무너져내린 것입니다.

“사울이 가로되 내 아들 다윗아 이것이 네 목소리냐 하고 소리를 높여 울며 다윗에게 이르되 나는 너를 학대하되 너는 나를 선대하니 너는 나보다 의롭도다 네가 나 선대한 것을 오늘 나타내었나니 여호와께서 나를 네 손에 붙이셨으나 네가 나를 죽이지 아니하였도다”

다윗이 하나님을 바라보았을 때 사울왕도 하나님을 볼 수 있었습니다. 다윗이 하나님을 의지함으로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려고 하지 않았을 때 사울왕도 하나님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었습니다. 비록 사울왕에게는 그것이 오래 가지 않았지만 다윗은 계속 하나님을 붙들었고 그것이 그의 삶을 변화시켰습니다. 그가 왕위에 오를 때까지 그는 계속 하나님을 의지하였던 것입니다.

부모가 자녀와의 갈등 속에서 하나님을 의지할 때만이 자녀가 그리고 부모가 하나님을 만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누군가 한 쪽이 하나님을 의지하고 스스로의 방법으로 문제를 해결하려고 하지 않을 때 비로소 악순환의 고리가 끊어집니다. 부모가 창으로 자녀를 벽에 박으려고 하지 않을 때 자녀가 부모 앞에서 상을 박차고 일어나지 않을 때 그리고 하나님을 생각하고 하나님께서 판단해주시기를 원하고 그것을 말할 때 놀라운 일이 일어나는 것입니다. 이것이 하나님이 보여주시는 갈등의 해결방법입니다.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문제의 해결방법입니다. 성경적이고도 은혜로우며 신앙적인 해결방법인 것입니다.

혹시 지금도 우리에게는 부모로서 자녀에 대해 자녀로서 부모에 대해 갈등의 문제가 있지 않습니까? 그렇다면 그 갈등의 현장에 주님을 모셔들이십시오. 그리고 내가 원하는 것도 아닌 부모나 자녀가 원하는 것도 아닌 하나님이 원하시는 것이 무엇일까를 생각해 보십시오. 그리고 그렇게 하자고 제안해 보십시오. 그것이 부모로서 우리를 변화시킬 것입니다. 자녀로서 우리를 변화시킬 것입니다. 우리의 가정에 주님이 오실 것입니다. 갈등의 순간에 주님이 지혜를 주실 것입니다. 분노로 폭발할 수 있는 그 순간에 함께 손을 잡고 기도해보십시오. 지혜를 달라고 능력을 달라고 기도해보십시오. 놀라운 일이 일어날 것입니다. 우리의 삶에 희락과 화평이 넘쳐날 것입니다.
이번 한주 가정의 삶 속에서 그러한 성경적인 방법을 한번 사용해 보십시오. 그리고 다음주에 얼마나 그 방법이 효과적이었는가를 말해주십시오. 혹시 실패하더라도 한번 도전해 보십시오. 각자의 욕구가 순식간에 줄어드는 것은 아니지만 최소한 어디를 향해야 할지를 알 수 있을 것입니다. 또한 부모와 자녀의 관계가 아니더라도 다른 사람과의 관계 속에서 하나님을 모셔들이십시오. 남편과 아내가 하나님을 바라보십시오. 형제끼리 하나님을 바라보십시오. 다른 사람과의 관계 속에 하나님을 생각하십시오. 하나님은 판단해주시고 신원해주시며 가장 좋은 해결책을 알려주실 것입니다. 기도하겠습니다.
*목차
1. 부모와 자녀의 ‘의견일치’ 문제의 심각성
2. 사울왕과 요나단의 ‘의견불일치’
3. 그들이 택할 수 있었던 방법과 그들이 택했던 방법
4. 다윗과 사울왕의 갈등해결상황
5. 우리 모두의 갈등을 해결해 주시는 분은 오직 하나님이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상담설교 전체목록]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6-06 0 406
72 <성경이 사람을 바꾼다> 출판기념회 설교녹음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0-16 6 710
71 40마 4;1-4 사람은 무엇으로 살아야 하는가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2 2208
70 47고후5;20-21 그리스도를 대신하는 사신이 되라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1 1808
69 60벧전 1;5-9 불로 연단하시는 믿음의 시련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2 1485
68 18욥42; 1-6 지혜와 축복의 선순환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7 1211
67 18욥 7; 1-11 고난과 괴로움의 악순환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2 1368
66 48갈 5; 24-26 그리스도인의 지혜로운 선순환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8 1177
65 48갈 5;7-12 진리를 막는 자들의 어리석음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8 1327
64 20잠 4; 5-9 지혜의 은혜로운 선순환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1 1272
63 20잠 22; 5-8 어리석음의 악순환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9 1343
62 4민6;22-27 하나님과 그분의 영적자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1 1329
61 59약1;11-12 뜨거운 태양과 지혜의 선순환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1 1280
60 20잠11;19-31 마음이 악한 자와 선한 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9 1612
59 24렘17; 5-8 사람의 마음의 모습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7 1282
58 12왕하5;9-14 변화가 이루어지는 과정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9 1317
57 26겔36;24-28 진정한 변화는 성령의 역사로 이루어진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9 1286
56 11왕상21;1-16 고통속에서 말씀으로 인도한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8 1165
55 46고전12;23-27 고통속에서 영적인 성장을 이룬다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3 1404
54 43요 9;1-2 사람은 고통당하는 존재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2 1241
53 44행 2;38-42 하나님을 찾고 만나는 장소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2 1236
52 40마19;16-22 표면적인 관심에서 내면적인 관심으로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0 1322
51 23사 9;6-7 예수님은 상담의 모범이시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1 1456
50 20잠 4; 20-23 사람의 문제는 마음에 달려있다 1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1 1531
49 11왕상22; 10-18 상담의 주요도구는 성경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7 1358
48 1창 3;1-7 죄로 인해서 타락하게 된 자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1 1319
47 1창 2; 15-19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받음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7-17 10 1356
46 59약5; 7-11 인내는 주를 바라며 참는 것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7-08 4 2319
45 55딤후3; 1-5 쾌락은 세상의 즐거움을 사랑하는 것이다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9-28 15 2662
44 잠6; 1-11 편안은 마음과 몸을 잠들게 하는 욕구이다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9-28 8 3865
43 59약4; 1-4 유익은 끊임없이 채우고자 하는 욕구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9-28 7 2180
42 10삼하13; 10-20 수치심은 이해하지 못할때 일어난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9-28 11 2610
41 10삼하24; 10-14 죄책감은 죄악을 후회하는 마음이다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9-28 7 2800
40 1창3; 8-12 두려움은 누군가를 어려워하는 마음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9-28 14 2378
39 11왕상19; 1-10 절망은 쾌락을 추구함에서 생겨난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30 10 2138
38 1창4; 3-7 분노는 성을 내어 폭발하는 것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30 12 2067
37 10삼하13; 15-19 미움은 멀리하려는 감정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30 14 1936
36 43요4;13-16 심층문제는 몸에 영향을 주는 마음의 문제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30 13 1902
35 10삼하24 조직문제는 한계와 책임이 있는 상하관계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30 10 2046
34 9삼상13; 8-12 선악의 문제는 선과 악사이의 갈등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30 7 1789
33 44행16;6-10 합의는 의견을 일치시켜야 하는 문제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30 4 1690
32 11왕상11;1-2 순위문제는 가치기준에 따른 행동문제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30 7 1643
31 43요6;53-58 저가 내안에 내가 저안에 있음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30 9 1916
30 42눅24; 13-17 교사의 사명을 이루는 네가지 방법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10 12 1911
29 19시89;8-14 우리의 삶을 다스리시는 하나님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1-07 9 2186
28 49엡 1;15-22 주님께서 주시는 말의 능력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1-07 12 2180
27 4민14:1-10 그들을 두려워 말라고 설득함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1-07 11 1891
26 1창 3;6-8 사탄의 음성을 따랐던 이유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1-07 8 1991
25 1창1:27-28 하나님이 만드신 말과 파괴된 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2-01 13 2065
24 59약 3;3-12 말의 문제를 깨달을 때 마음의 문제를 깨닫는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2-01 9 2011
23 43요 3;1-12 이스라엘의 선생으로서 알아야 하는 것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2-14 15 2140
22 40마20;20-28 너희가 구하는 것을 알지 못하는도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2-14 7 2080
21 49엡 4;25-32 부부의 성경적인 의사소통법 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2-14 12 4417
20 1창2;24 성경적인 결혼생활을 위해 할 일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2-14 13 3924
19 1창 2;18-24 결혼에 관한 성경적 원리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2-14 10 3135
18 40마 6;31-34 먼저 하나님의 의를 구하라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2-14 10 1961
17 59약 1;13-18 죄의 악순환과 의의 선순환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2-14 11 2369
16 55딤후 2;20-22 주를 깨끗한 마음으로 부르는 자들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2-14 7 2243
15 47고후10;3-6 견고한 진을 파하는 강력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4-28 11 2353
14 10삼하13;1-5 악한 상담과 선한 상담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4-18 9 2020
13 44행26;8-18 바울을 변화시킨 하나님의 은혜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4-16 14 1816
12 1창 3;4-7 죄악의 시작, 욕구의 시작 2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4-16 12 2250
11 1창 4;3-8 우리가 다스려야 할 감정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8 8 2111
10 11왕상 3;21-22 쟁론하는 문제에 대한 솔로몬의 해답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8 12 2109
9삼상20;27-29 사울과 요나단의 갈등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8 6 2233
8 42눅 6;43-45 열매와 나무와 뿌리의 상관관계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8 14 2106
7 12왕하 4;27-28 문제를 해결하는 네가지 단계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6 13 2203
6 32욘 3: 1-6 변화된 요나의 성공적인 니느웨 사역 [8]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6 10 2144
5 32욘 2 내가 여호와를 생각하였더니 [5]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6 9 2058
4 32욘 4;9-11 내가 아끼는 것 주님이 아끼시는 것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6 11 2334
3 32욘 4;4-7 합당하지 않게 성내고 있는 요나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6 9 1951
2 32욘 4;1-3 하나님의 뜻을 알지 못하는 선지자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6 11 2080
1 32욘 4;8-9 내리쬐는 태양과 뜨거운 동풍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3-26 12 2196
목록

상단가기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