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교소감] 이번주 교회 설교 소감문 쓰기

저희 교회는 홈페이지에 설교를 올리거나 교인들끼리 문서나 파일로 설교를 주고받지 않습니다..ㅜ 설교내용을 들을 수 있는 방법은 설교를 타이핑한 자매에게 대가지불을 하고  전해 들어서 제가 받아 적는 방법밖에 없는데 제가 주일에 리더께 대가지불하고 받아적어도 되냐고 했는데 리더께서 저의 억지로 하려는 표정을 보시고, 꼭 듣고 싶은 마음이 있는게 아니라면 그냥 쉐어링한 부분을 보는게 어떠냐고 하셨습니다. 그래서 일단 자매들이 쉐어링 해준 부분에 한해서 소감을 썼습니다.

---------------------------------------------------------------------------------------------- 

 

본문 내용 : 10:40-42

 

40

너희를 영접하는 자는 나를 영접하는 것이요 나를 영접하는 자는 나 보내신 이를 영접하는 것이니라

41

선지자의 이름으로 선지자를 영접하는 자는 선지자의 상을 받을 것이요 의인의 이름으로 의인을 영접하는 자는 의인의 상을 받을 것이요

42

또 누구든지 제자의 이름으로 이 소자 중 하나에게 냉수 한 그릇이라도 주는 자는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 사람이 결단코 상을 잃지 아니하리라 하시니라

 

자매들 쉐어링:

1.말씀처럼 예수님을 영접하는 자는 예수님을 보내는 자를 영접한 것임을 알 수 있습니다. 우리는 리더를 통해서 목사님을 배우게 되고 목사님을 통해서 예수님을 알 수 있고, 또 예수님을 알면 하나님을 알게 되고 우리가 그분을 영접하는 것임을 알 수 있습니다. 내가 리더에게 대들고 실망시켜드리고 그 분에게 순종하지 않고 무시하는 행동은 결국엔 예수님을 저버리게 되는 것임을 관찰 하였습니다.

2. 10:40에 보면 예수님의 제자를 영접하는 것은 곧 예수님을 영접하는 것이고, 그것은 하나님을 영접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반대로 생각해보면 예수님의 제자를 영접하지 않고 불순종하고 배척하는 것은 곧 예수님과 하나님에게 그렇게 하는 것과 같습니다. 나에게 보내주신 예수님의 제자를 소중히 여기고, 그 마음을 시원케 했을 때 예수님이 약속하신 상이 있고 내 인생이 상쾌한 인생이 될 수 있다는 것을 관찰했습니다.

3. 주님이 보내주신 사람을 통해서 예수님을 잘 알 수 있다는 것. 나의 리더를 영접하는 것이 곧 예수님을 영접하는 것이기 때문에 리더를 대하는 태도를 보면 예수님을 향한 내 태도를 알 수 있다.

 

저에게 보내주신 리더에 대한 메시지였습니다. 저는 하나님께나 리더께나 신뢰가 부족한 것 같습니다. 하나님께 신뢰가 부족해서 리더에 대해서도 신뢰를 못하고 리더를 신뢰 못하니까 하나님을 알아가기에도 어려움이 있는 악순환인 것 같습니다. 일단 저는 예수님을 영접했는가에 대해서 오랫동안 고민했기 때문에 마10:40을 보면서 정말로 그렇구나 라고 생각하는 것보다는 그 정도로 리더는 중요하다고 둘러 이야기하신 것으로 받아들였었습니다. 지금은 그 의미에 대해서 다시 생각해보고는 있지만 정말 리더를 내가 영접하는 것이 하나님을 영접하는 것과 같을 정도인가하는 것에 대해서는 의문이 있습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하시니 그렇겠지요...이 말씀에 대해 좀더 진심으로 받아들여보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어찌보면 리더를 그런 의미로 받아들이기 싫은 저의 마음이 반영된 생각일수도 있습니다.

왜 리더를 신뢰하지 못하는가를 생각해볼 때 사람이니까 부족함이 있을 거라고, 또 판단해서 보았을 때 정말 부족함이 보이지 않느냐고 생각하는 부분이 있는 것 같습니다. 리더를 볼 때 리더가 나를 어떻게 잘 인도하고 또 하나님을 알도록 돕는지 보다는 잘 못하는 부분에 초점을 맞추어서 나는 신뢰 못해.. 하는 태도를 가졌던 것 같습니다.

또한 하나님께도 신뢰를 못하는 부분이 있어서 리더에게도 신뢰가 없었습니다. 하나님이 나한테 얼마나 뛰어난 리더를 주셨겠어, 잘되면 되는 거고 안되면 안 되는 거겠지, 하나님이 얼마나 내가 나 스스로를 걱정하고 책임지려는 것처럼 주님도 나를 책임지려하고 걱정하시겠어 하며 불신의 태도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물론 감정적인 부분도 있지만 정말로 주님이 나를 최선으로 돕고 계신지 잘 모르겠습니다. 왠지 어중간하게 도우실 것 같은.. 딱히 적극적이진 않으실 것 같은.. 지나온 길에서 하나님의 도우심을 느끼긴 했지만 그저 교회를 인도해주시는 정도였고 그 교회에서도 저에게 적절한 도움을 받지 못했던 것과, 교회로 인도되기 전부터 쌓여온 저의 오해와 고통이 만든 마음의 벽 때문에 어려움이 많이 있었습니다. 많이 헤매면서 고민하는 동안 그 동안은 뭐하셨냐 주님의 도우심은 이것밖에 안되냐, 혹은 전능하시지만 이정도밖에 안하시는거냐 하는 생각이 들었던 것 같습니다. 이런 것에 대한 리더들의 답은 이미 알고 있지만(그것이 최선의 도움이었다는) 제 마음에 잘 들어오지 않았고 괴롭게 느껴졌습니다. 주님을 믿지 못해서 늘 불안하고 두렵고 내가 내 자신의 길들을 스스로 세우고 지키려했던 것 같습니다.

또 아직 저희 교회에 대한 신뢰가 부족한 것 같습니다. 물론 지금까지 만나온 리더들과 다르고 뛰어난 리더들이라는 것을 알지만 내가 지금 이곳에 있는게 맞을까?, 주님이 인도하신걸까? 주님이 여기서 배우라고 하신걸까? 그게 나에게 최선이어서 그런걸까? 정말 맞을까? 맞을까??여기서 내 문제 해결할 수 있나?? 이런 생각을 합니다. 머리로는 이런 고민을 할 시간에 리더를 신뢰하고 따라가는 것이 훨씬 내게 이득이겠다는 생각이 있지만 잘 정리가 안됩니다.

또 불신과 부정적인 생각만 가득 써서.. 좋은 답을 받기는 틀린 것 같습니다 ㅠㅠ 그렇지만 또 가장 현실적인 문제라서 답변해주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답변 부탁드립니다 ㅠㅠ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3-14 (화) 11:28 4년전
제자훈련이 강한 교회라서 내가 대답해 주기가 조심스럽네요. 결국 그런 점이 하나님과의 직접적인 관계를 갖지 못하게 방해를 한다는 것을 이해해야 하지만 또 그렇게만 생각할 수 없는 다른 요소도 있어요. 그래서 그 교회에 대해서 뭐라고 하는 것보다 자매님의 궁금하는 부분은 하나님을 만날 때 해결된다는 것을 말해줄 수 있겠네요. 어쨌든 교회가 자신의 신앙을 만들어 주는 것이 아니라 도와주는 것이니까 스스로 하나님을 바라보는 것이 필요하겠어요. 동일한 이야기를 하나님을 바라보고자 한다면 하나님을 만날 수 있고 사람을 바라보고자 한다면 하나님은 만날 수가 없어요. 우리의 눈의 초점은 항상 하나에만 맞추어지는 것처럼 제일 중요한 관심사는 오직 하나만 생각할 수 있으니까요.

설교에 대한 내용은 리더에 대한 충성과 순종이 강조되고 있으니까 거기에서 좀더 나아가서 하나님께 대한 동행의 요소를 성경말씀 속에서 찾아보세요. 설교본문으로 주어진 마 10:40-42 본문을 가지고 다음과 같은 네가지를 생각해 보세요.

1) 이 본문을 통해 '자신'에 대해서 알게 된 것은 무엇인가?

2) 이 본문을 통해 '자신'에 대해서 알게 된 것은 무엇인가?

3) 이 본문을 통해 '하나님'에 대해서 알게 된 것은 무엇인가?

4) 이 본문을 통해 '사탄'에 대해서 알게 된 것은 무엇인가?

그 결과를 코멘트로 부탁할 께요.
주소
     
     
시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3-15 (수) 11:06 4년전
40
너희를 영접하는 자는 나를 영접하는 것이요 나를 영접하는 자는 나 보내신 이를 영접하는 것이니라
41
선지자의 이름으로 선지자를 영접하는 자는 선지자의 상을 받을 것이요 의인의 이름으로 의인을 영접하는 자는 의인의 상을 받을 것이요
42
또 누구든지 제자의 이름으로 이 소자 중 하나에게 냉수 한 그릇이라도 주는 자는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 사람이 결단코 상을 잃지 아니하리라 하시니라

  ---------

1) 이 본문을 통해 '자신'에 대해서 알게 된 것은 무엇인가?
: 저에게 주님이 보내시는 사람에 대해 신뢰하려 하지 않고 따르려고 하지 않는 부분이 있습니다.  주님이 보내시는 사람을 통해서 주님의 동행을 경험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2) 이 본문을 통해 '타인'에 대해서 알게 된 것은 무엇인가?
: 주님을 영접한 사람이라면 주님이 보내시는 종을 영접하는 사람입니다. 따라서 주님이 보내신 종을 따르는 사람들과 함께 할 때 성도간의 교제를 한다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또 지금 그런 생활을 하지 않는 이에게는 나도 성도로서 주님이 보내신 종의 역할을 할 수 있습니다.

3) 이 본문을 통해 '하나님'에 대해서 알게 된 것은 무엇인가?
: 하나님은 하나님이 보내시는 사람을 귀하게 생각하십니다. 하나님의 종인 당사자는 하나님과 동행해야만 하고 동행하게 된다. 하나님은 자신이 보내신 종에게서 하나님의 뜻을 드러내십니다. 하나님의 종을 통해 하나님은 우리와 동행하신다.

4) 이 본문을 통해 '사탄'에 대해서 알게 된 것은 무엇인가?
:하나님이 보내신 종을 따르는 것을 주저하도록 방해를 한다. 혹은 하나님을 따르는 종에게도 여러가지 유혹과 방해가 온다.
주소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3-15 (수) 15:08 4년전
잘 해주었어요. 동일한 본문으로 '사람'을 강조할 수도 있지만 역시 동일한 본문으로 '하나님'을 주목할 수 있어요. 자매님은 꼭 '하나님'을 바라봐야만 하겠어요. 그래야 하나님을 발견할 수 있고 그분을 의식할 수 있어요. 이렇게 본문을 해석한 것에 대해서 다음과 같이 정리를 해보세요.

*적용적 해석
1) 이 말씀을 통해 깨달은 원리가 무엇인가?

2) 그 원리를 어떤 예화를 통해서 설명할 수 있는가?

3) 그 원리를 실천할 방법은 무엇인가?

4) 그 방법을 설명할 수 있는 사례는 무엇인가?
주소
     
     
시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3-16 (목) 21:42 4년전
*적용적 해석
1) 이 말씀을 통해 깨달은 원리가 무엇인가?
: 주님을 영접했다면 주님의 종도 영접하게 됩니다. 그 종을 영접하여 그종을 통해 깨닫게 하시는 하나님과 동행할수 있습니다.

2) 그 원리를 어떤 예화를 통해서 설명할 수 있는가?
:제 리더는 주님의 종입니다. 주님은 그 종을 통해 저를 도우시고 말씀하십니다. 그래서 제가 그 종인 리더의 말씀을 잘듣고 받으려하면 저에게 유익이 있습니다.

3) 그 원리를 실천할 방법은 무엇인가?
: 리더의 말씀을 사람이 하는말이라고 넘기기보다 하나님의 말씀으로 받으며 고민해보고 따라보는것입니다.....

4) 그 방법을 설명할 수 있는 사례는 무엇인가?
:리더께서 오늘 묵상해보라고 하신 부분이 있는데. 하기싫어서 그냥 무시하려했습니다. 해봤자 또 상태 비슷할거야, 해도잘못할거야, 그냥하기싫다 하는마음이 있었는데 묵상해보고 리더께 보내겠습니다.
주소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3-16 (목) 21:52 4년전
계속해서 다음 설교를 살펴보고 그 소감을 기록해 주세요.

[55동행] 6수 6:8-14 아무 말도 하지 말고 성을 돌라
http://swchurch.org/b/sermon-811
주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203 개인저술 성경적 상담을 배우며   holypeople1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5-02 0 12
202 설교소감 하나님의 동행에 관하여, 19시 3; 1-8 대적에 대해서 어떤 소원을 가져야 하는가[36 수치]   호산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2-17 0 80
201 설교소감 하나님의 동행에 관하여, 19시 1; 1-6 복 있는 사람과 악인의 바라는 것의 차이   호산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2-09 0 108
200 설교소감 [51계획] 42눅 2;25-33 아기에 대한 말들을 듣다   호산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2-17 0 213
199 성경묵상 (기관운영법과제)창세기 1장 묵상 1   Grace88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25 0 178
198 설교소감 설교소감 1 1   이젠행복하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15 0 290
197 성경묵상 (기관운영법과제)친밀한 동행! 1   빛소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14 0 182
196 개인저술 함께하시는 하나님의 은혜 (기관운영법 과제) 1   한나0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09 1 208
195 설교소감 상담설교 [51.계획-53] 읽고 소감문 올리기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03 0 204
194 독서소감 시 새로운 길을 읽고 3 사랑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1 640
193 개인저술 sns 속에 나타나는 현대인들의 인정욕구 속 숨겨진 근원 욕구에 대한 생각   정회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6-26 0 227
192 개인저술 진시황제에 대한 고찰   정회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6-26 0 202
191 개인저술 기다림과 인내로, 고통에서 소망으로(기관운영법 과제3)   Kat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6-18 0 227
190 각종기록 반기문 선생님 책을 읽고 3 사랑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5-13 1 267
189 각종기록 설교소감 4 사랑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3-18 1 409
188 설교소감 설교소감12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4-20 0 321
187 설교소감 설교소감11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4-12 0 385
186 설교소감 설교소감10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4-06 0 337
185 설교소감 설교소감 3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3-30 0 407
184 설교소감 설교소감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3-23 0 411
183 설교소감 설교소감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3-09 0 372
182 설교소감 설교소감 2 사랑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3-09 1 370
181 설교소감 설교소감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3-02 0 348
180 설교소감 설교소감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2-24 0 351
179 설교소감 설교소감2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2-16 0 384
178 설교소감 설교소감2 1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2-10 0 365
177 설교소감 과제2 설교소감 라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1-28 0 221
176 설교소감 설교소감 선샤인86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1-13 0 257
175 독서소감 반기문 선생님 책을 읽고 2 사랑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2-16 1 418
174 독서소감 독서감상문 2 사랑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2-06 1 419
173 각종기록 영화 82년생 김지영을 성경적 상담으로 해석 3   정회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2-09 0 674
172 독서소감 시 초한대를 읽고 3 사랑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1-14 1 471
171 독서소감 독서감상문(매일매일) 6 사랑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10-02 2 651
170 독서소감 류박사님 책을 읽고 6 사랑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9-20 3 569
169 설교소감 [66양선] 41막 9;20-24 감정의 괴로움에서 건지시는 주님  1 shinyunhe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29 0 580
168 설교소감 [51계획] 1창 6; 17-20 방주를 세우도록 부르심을 받은 노아   성경적상담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3-14 2 483
167 설교소감 [51계획] 1창 4;9-15 죄인의 죽임을 면케 하시는 하나님   성경적상담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21 0 498
166 설교소감 [56충만] 44행2;12-22 성령충만이란 실천하는 것이다.   bowjesu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5 1 633
165 설교소감 [55동행] 6수 6:8-14 아무 말도 하지 말고 성을 돌라   성경적상담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08 0 440
164 설교소감 설교 소감 1창 1; 27-28 창조의 하나님이 주신 명령 준마와같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22 0 512
163 설교소감 출 4:10~17 가라 내가 너에게 형과 지팡이를 주노라   bowjesu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17 0 496
162 설교소감 설교소감 사도행전 16장 22절-28절 asyea200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8-16 0 849
161 설교소감 누가복음 23장 39-46절 asyea200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20 0 758
160 설교소감 [55동행] 15스7; 7-10 하나님의 손의 도우심을 따라서 오다 1 사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09 0 631
159 설교소감 구유에 놓인 아기를 보고 ㅡ 설교소감문 뭉뭉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06 0 481
158 설교소감 [61사랑] 62요일4; 10-17 자신의 사랑에서 하나님 사랑으로 1 사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7-04 0 574
157 설교소감 설교소감문 asyea200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29 0 461
156 설교소감 설교소감: 누가복음 24장 33절-43절 asyea200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6-22 0 565
155 성경묵상 (고린도후서 10:3~4) 싸움의 무기   남은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3-20 0 512
154 설교소감 골로새서1장 18절-20절 asyea200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3-09 0 1138
목록
상단가기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