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적 상담학의 여정(旅程)_웨신 기고문



성경적 상담학의 여정(旅程)

윤 홍 식 교수

이번 학기에 필자가 웨신대에서 상담학을 가르치기 시작했을 때 처음에는 목회에 상담이 무슨 필요가 있는가라는 다소 냉담한 반응과 씨름하면서 마치 산을 오르는 듯한 힘든 시간을 보내었다. 그런데 이제 학기를 마칠 때쯤 되니 상담학을 넘어서 성경적상담학을 계속 배우고 싶다는 강렬한 열망을 듣고 보니 마치 고생 끝에 정상이 다다라서 이제 더 큰 산을 올라보자는 원대한 포부에 마주치는 것 같았다. 물론 다시는 상담학이라는 산에 올라오지 않겠다는 원망과 불평보다는 훨씬 더 나은 경우이지만 본격적으로 임하고자 할 때에 겪게 되는 많은 어려움들을 생각해 본다면 대답이 그리 녹록지만은 않은 것이 현실이다.

그러나 이미 산 정상에서 느낄 수 있는 희열과 멀리 보이는 찬란한 소망을 발견하였다면 다시 산을 내려가서 또 다른 산을 오르는 것이 무슨 대수로운 일이겠는가! 그래서 비록 가야하는 길이 험하기는 하지만 계속해서 성경적 상담학을 배울 수 있는 길을 소개해 보려고 한다.

우선 첫 번째로 넘어야만 하는 산이 있는데 그것은 '심리학적 상담학'이다. 이미 상담학이라고 말할 때에 모든 상담학은 심리학적인 상담을 전제로 한다. 이것이 만국공통어요 학문세계에서 뿐만 아니라 일반사회에서도 늘 공용되는 전제이다. '심리학적 상담학'을 해야 기본 상담의 용어에 익숙하게 되고 '일반적인' 상담학에 적응될 수 있다. 그러나 이것이 '심리학적 상담학'을 반드시 해야 하는 궁극적인 이유는 아니다. 심리학적 상담학은 '성경적' 상담학을 온전히 이해하기 위해서도 반드시 필요하다. 왜냐하면 '성경적인' 상담학은 결국에는 이러저러한 점에서 '심리학적' 상담학이 아니라는 부정에 도달하면서 최고조에 이르는데 그 내용을 이해하려면 과연 '심리학적' 상담이 무엇인지를 알아야 하기 때문이다.

두 번째 커다란 산은 '교육과정의 협소함'이다. 현재에는 성경적 상담을 마음먹고 배우려고 해도 제대로 가르쳐 줄 수 있는 곳이 그리 많지가 않다. 그중에서 정규학위과정으로는 총신대학교 상담대학원과 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만을 들 수 있다. 하지만 두 학교 모두 정식 교과과정 속에서는 '성경적 상담학'이 아닌 '기독교 상담학'을 가르치고 있다(이 둘의 차이에 대해서는 지면관계상 생략하기로 한다). 일반 상담관련기관을 통한 교육으로는 '성경적상담연구원', '기독상담센터'의 2곳이 있다. 그리고 유학을 꿈꾸는 분들이 계시다면 미국 필라델피아에 위치한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와 동교 상담기관인 'CCEF'를 통해 성경적 상담을 배울 수 있다. 이렇듯 학교와 기관의 부족은 과연 제대로 성경적 상담을 공부할 수 있을까라는 의구심마저 들게 한다. 하지만 위기 속에 기회가 있는 법. 오히려 척박한 교육현실을 이기고 나아가다 보면 새로운 진출의 기회를 얻게 될 수 있을 것이다.

마지막으로 세 번째 산은 '성경적 상담학' 그 자체이다. 그리고 이것은 배우면 배울수록 두려운 마음이 들게 만든다. 왜냐하면 다가가면 다가갈수록 어떤 분의 존재와 자취와 손길과 숨결을 느끼게 되기 때문이다. 그러나 오히려 그점이 '성경적 상담학'을 단지 학문이 아니라 예배로, 공부가 아니라 사역으로 받아들이게 만든다. 바로 그분은 이일에 관심있는 자들을 들어서 놀라운 그분의 도구로 삼아주실 것이다.

여기까지 이야기를 하고 보니 그렇다면 과연 '성경적 상담학'이란 무엇인가에 대해서 궁금하게 여기는 분들을 위해서는 아무런 설명도 못한 것 같다. 이점에 대해서는 관련도서인 '영혼을 살리는 말 죽이는 말(디모데)'과 '위기의 십대 기회의 십대(디모데)' 등을 읽어보시기를 권해드린다. 그래도 잘 모르겠거든 이미 '성경적 상담학' 수업을 들으신 분들에게 한번 여쭈어보라. 그분들이 아마 친절하게(?) 설명해주실 것이다. 왜냐하면 성경적 상담에는 듣는 이를 매료시켜서 다른 사람에게 전해주고 싶은 마음이 들게 하는 묘한 점이 있기 때문이다(그러나 어쩌면 이것은 필자에게만 해당되는 일인지도 모르겠다). 어쨌든 성경적 상담에 관심이 있고 그것을 더욱 배우려고 하는 분들에게 하나님의 은총이 넘치기를 기원한다.



번호 이미지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64
성경적 상담을 배우시는 분들에게 드리는 글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4 0 34
63
성경적 상담사들에게 드리는 권면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2-12 0 50
62
성경적 상담에서 상담방향성에 대한 고찰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1-30 1 341
61
성경적상담학의 개요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6-21 5 1678
60
"피스메이커" 독서감상문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7-02 9 1579
59
프로이트 사상에 대한 성경적 비판 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7-02 4 2202
58
상담주제 연구보고서: 고통 1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7-02 4 1530
57
성경적 상담만화 스토리보드: 스트레스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9-01 7 2126
56
성경적 상담만화 스토리보드: 공황장애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9-01 6 2396
55
성경적 상담 종류별(통합주의, 전통주의, 혁신주의) 해당기관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5-10 2 582
54
인생은 고통의 총량제가 아니라 은혜의 무한제입니다. 1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13 2 531
53
성경적 상담의 관심사는 무엇인가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4-11 2 523
52
피해자 프레임에서 벗어나야 하는 이유 1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3-24 4 589
51
성경적 상담의 세 가지 종류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3-03 2 840
50
중독을 어떻게 다룰 것인가 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6-06 4 827
49
상담은 사건이 아니라 역사입니다.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1-21 14 1458
48
강박증, 스스로 매는 족쇄이자 스스로 풀어야 하는 열쇠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6-21 12 3559
47
동성애를 극복하는 법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6-21 18 1697
46
회복인가, 변화인가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3-30 12 1138
45
정신과약을 끊는 방법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3-05 23 5711
44
성경적상담으로 정신과약을 끊게 하는 과정은 무엇인가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3-04 19 1606
43
성경적 상담을 공부하고 있는 분들은 언제 자신이 배운 상담을 활용할 수 있을까?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1-02 12 2020
42
불신자에게 성경적 상담을 적용할 수 있는 이유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0-19 18 2480
41
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의 성경적 상담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5-12 24 4955
40
흉터를 치료하기 위해서 새로운 상처를 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1-25 23 3306
39
물에 빠진 사람을 구하는 법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1-12 14 6044
38
정신과적 문제를 성경적상담으로 고칠 수 있는 이유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0-20 14 3231
37
'성경적 상담'의 진로에 대한 단상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4-07 25 3133
36
내적치유의 문제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8-27 26 5643
35
우리는 왜 살아야만 하는가?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24 18 2747
34
심리상담이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는 이유, 성경적상담 만이 문제를 해결하는 이유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7-02 21 5673
33
정신과 약의 어리석음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4-17 23 7137
32
성경적 상담에서 문제 유형을 분류하는 법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4-07 14 3182
31
성경적 상담을 전파하는 신형상담학교의 비전에 대해서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4-04 17 2507
30
성경적상담, 성경적 상담학이 학교에 자리잡지 못했던 이유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3-29 19 4419
29
심리상담료의 충격과 절박함의 안타까움 2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2-26 24 3941
28
귀신들림과 정신분열의 차이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1-18 23 6079
27
살균제를 사용하면서 폐가 망가진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2-07 23 2668
26
성경적 상담에서 성경은 언제 사용되는가?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2-01 19 4885
25
성경적 상담이 죄를 다루는 방법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0-18 14 2528
24
상담, 심리상담, 그리고 성경적 상담의 발전단계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6-12 22 3069
23
성경적상담은 왜 죄를 이야기하는가?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5-07 12 2634
22
성경적 상담사는 어두운 면만 보는 사람들인가?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3-16 23 2867
21
성경적 상담에서 보는 악순환과 선순환의 두가지의 실체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2-13 20 5100
20
심리학적 상담이 위험한 이유 1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9-27 20 3129
19
심리학 상담, 기독교 상담, 그리고 성경적 상담 3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9-09 18 4781
18
진짜 성경적 상담은 무엇인가?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0-30 21 3223
17
미국 한인 학생들의 상담방향, 성경적상담의 측면에서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9-15 19 3071
16
미국, 미국내 한인사회, 그리고 한국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24 10 2538
15
미국에서의 상담상황 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8-24 17 2601
14
성경적 상담에 관심이 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드리는 세 가지 질문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7-25 20 3051
13
마음을 여는 십자 드라이버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9 3322
12
버릴 때 버려야 하는 것들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3 2878
11
자르는 도구와 붙이는 도구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4 3324
10
병아리의 죽음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6 3034
9
부모는 자녀의 성장에 따라 다르게 대해야 한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9 2502
8
황금알을 낳는 거위 1 센터원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6 3258
7
당근과 채찍의 원리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4 3438
6
왕진을 간 의사의 이야기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9 2563
5
심리학적 방법론의 문제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3 2831
4
지도가 지형을 만드는 것이 아니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5 2672
3
고기를 낚아 올리는 방법은 여러가지이나 배가 물 속으로 들어갈 수는 없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3 2771
2
가치를 아는 사람은 기꺼이 대가를 지불한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2-04 16 2601
성경적 상담학의 여정(旅程)_웨신 기고문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0-08 15 3178
목록
모바일 웹으로 보기